상단여백
HOME 전국 대전
대전시, 탄소중립 캠페인‘지구별 약수터 in 대전’추진선화동 일원에서 개인컵 가져가면 안전한 식수 무료 제공. 참여 희망업체 모집
  • [충청=중부뉴스통신]김만식 기자
  • 승인 2021.10.18 08:12
  • 댓글 0
   
▲ 대전시, 탄소중립 캠페인‘지구별 약수터 in 대전’추진
[충청=중부뉴스통신]김만식 기자 = 대전시는 행정안전부 지역거점별 소통협력공간 조성 사업의 일환으로 탄소중립 사회적 가치 확산을 위한 ‘지구별 약수터 in 대전’프로젝트를 추진한다고 18일 밝혔다.

‘지구별 약수터 in 대전’은 생수병 플라스틱을 줄이기 위해 2019년부터 제주도에서 진행되고 있는 지구별 약수터 캠페인을 대전 지역에서 확산시키기 위해 기획됐다.

‘지구별 약수터 in 대전’는 지구별 약수터에 개인컵를 들고 가면 안전한 식수를 무료로 제공 받을 수 있는 프로젝트이다.

시는 이번 캠페인에 동참을 선화동 소재 가게 및 기관을 모집한다.

참여를 원하는 가게나 단체는 온라인을 통해 신청하면 된다.

시는 또한 이번 프로젝트를 함께 할 ‘지구별 토끼’도 함께 모집하고 있으며 10월 19일까지 온라인을 통해 신청하면 된다.

‘지구별 토끼’는 ‘지구별 약수터 in 대전’프로젝트를 홍보하고 모니터링 활동을 수행할 예정이다.

‘탄소중립’을 실천해나가는 선화동 조성을 위한 ‘2021 우리 동네 네트워크’사업의 공동 프로젝트로 선화동을 거점으로 시작해 추후 대전 전 지역으로 넓혀 추진할 예정이다.

대전시 지용환 시민공동체국장은 “지구별 약수터 in 대전 프로젝트를 통해 선화동을 시작으로 대전 전역으로 점진적으로 탄소중립이란 사회적 가치를 확산할 것”이라고 밝혔다.

[충청=중부뉴스통신]김만식 기자  desk@jungbunews.com

<저작권자 © 중부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충청=중부뉴스통신]김만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