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국립과천과학관, 온라인 친환경 과학 놀이 출시식단 속 탄소 줄이기’놀이를 하며 음식별 탄소발생량을 학습해요
  • [사회=중부뉴스통신]김석희 기자
  • 승인 2021.10.18 12:52
  • 댓글 0
   
▲ 국립과천과학관, 온라인 친환경 과학 놀이 출시
[사회=중부뉴스통신]김석희 기자 = 국립과천과학관은 친환경 과학 놀이인 ‘식단 속 탄소 줄이기’를 10월 18일 온라인으로 출시한다.

지구 온난화와 기후 위기를 일상에서 대응하는 방법을 알리고자 2020년 ‘식단 속 탄소 줄이기’ 보드게임을 먼저 개발했다.

이는 2019년에 울산과기원의 디자인 및 인간공학부와 시범적으로 운영했던 과학관 교구 개발 협동 수업 결과물을 활용한 것이다.

‘지속가능성을 위한 디자인’ 수업의 결과물을 참고해 과학관의 디자인 전문가가 개선했다.

놀이에는 19종의 음식이 등장한다.

밥류에는 쌀밥과 잡곡밥, 국/찌개류에는 콩나물국, 미역국, 소고기 무국, 된장찌개, 김치찌개가 있다.

요리는 고등어구이, 닭볶음, 제육볶음, 삼겹살, 소불고기가 있으며 반찬은 콩나물, 깎두기, 배추김치, 감자전, 시금치 나물, 무말랭이 장아찌, 소고기 장조림이 있다.

각 음식은 구역으로 이루어져 탄소발생량과 열량이 적혀있다.

무작위로 등장하는 음식 블록을 식판에 배치하면 음식별 탄소 발생량에 따라 창문칸에 탄소 구역이 채워진다.

식판에 음식 종류별로 나누어진 칸에 음식 블록을 채우는 과정에서 다른 음식 블록으로 교환할 수 있는데, 식단을 완성한 상태에서 탄소발생량이 적으면 승리하는 방식이다.

식단 조절을 통해 탄소 발생량을 줄일 수 있다는 것을 재미있게 이해할 수 있다.

과학관에 방문한 관람객 체험용 제품으로 개발했으나, 감염 위험으로 인해 기관 방문과 체험 운영에 제한이 있어 온라인 게임으로 개발했다.

인터넷만 된다면 어디서나 접속해 즐길 수 있다.

과학관 누리집을 통해 언제든지 이용할 수 있다.

과학관 내 창작카페를 방문하면 ‘환경교구체험전’에서 ‘식단 속 탄소 줄이기’를 만져보며 즐길 수 있고 그 외 다양한 친환경 과학 교구를 체험할 수 있다.

입구에는 환경 파괴의 영향을 보여주는 사진을 전시하고 음식별 물 발자국의 크기를 비교해보는 코너도 마련되어 있다.

‘둘이 함께 낚시 놀이’는 해양 생물과 쓰레기에 대해서 배울 수 있고 ‘분리배출 카드게임’은 일회용품 분리배출 방법과 대체할 수 있는 다회용품에 대해 익힐 수 있다.

과천과학관 이정모 관장은 “환경과 사회 변화에 대한 대응 방법을 과학 교구로 즐겁게 익힐 수 있도록 개발한 게임이다 거리가 멀거나 기관 방문이 걱정되는 분들도 이용해보시길 바란다 친환경 과학 교구 등의 과학 콘텐츠를 개발해 지속가능한 과학문화 활동을 선보이겠다”고 말했다.

[사회=중부뉴스통신]김석희 기자  desk@jungbunews.com

<저작권자 © 중부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사회=중부뉴스통신]김석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