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대전
대전시,‘2021 탄소중립 사회혁신 국제 컨퍼런스’개최‘도시의 사회적 전환: 회복 탄력적 공동체와 탄소중립’ 주제로 열려
  • [충청=중부뉴스통신]김만식 기자
  • 승인 2021.10.19 08:21
  • 댓글 0
   
▲ 대전시,‘2021 탄소중립 사회혁신 국제 컨퍼런스’개최
[충청=중부뉴스통신]김만식 기자 = 대전시는 오는 11월 5일부터 11월 6일까지 탄소중립 실천과 코로나19 이후 회복 탄력적인 지역 공동체 전환을 주제로‘ 2021 사회혁신 국제 컨퍼런스’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2021 탄소중립 사회혁신 국제 컨퍼런스는 지속 가능한 삶을 목표로 도시의 사회적 전환을 꿈꾸는 국내·외 12개 마을 공동체가 온·오프라인을 통해 한자리에 모인다.

국내에서는 경기 안산 협동조합 마을카페 마실 광주시 숲속 작은 도서관, 충남 서천 등고리 마을 경기 성남 성남환경운동연합 등 4개 공동체가 참여한다.

해외에서는 HMR 서클 세타가야 트러스트 마을만들기 재단 REnato lab 보봉마을 등 4개국 마을 공동체가 참여해 해외사례에 대한 정보를 공유할 예정이다.

우리시에서는 신성동 마을공동체 마실 대전마을활동가포럼 미호동 전환마을 재:작소플라스틱 기획단 등의 마을공동체가 참여해 탄소중립과 지역공동체 회복에 관해 논의한다.

개회식에서는 시티 아이샤, 이유진 박사의 기조연설, 이종덕 넷제로 지킴이의 기조발표에 이어 도시의 사회적 전환을 위한 비전 선언, 마임 미디어 아트 공연 등 풍성한 볼거리도 준비했다.

모든 행사는 동시통역으로 진행하며 ‘대전사회혁신센터 유튜브 채널’를 통해 생중계된다.

또한 돌봄과 커뮤니티 마을과 주민 환경과 에너지 플라스틱과 자원순환 등 네 가지 주제에 대한 사례발표와 토론으로 진행되는 세션이 5일과 6일 이틀간 진행된다.

4개별 주제별 세션에 참여를 희망하는 경우 11월 1일까지 사전등록 링크를 통해 신청하면 참여링크를 보내줄 예정이다.

대전시 지용환 시민공동체국장은“사회혁신 국제 컨퍼런스는 국제적 의제인 회복 탄력적 공동체로의 전환과 탄소중립 실천에 대해 대전시가 선제적으로 이야기하는 사회혁신 축제의 장”이라며“이번 행사를 통해 대전 내 공동체의 국내·외 사회혁신가 간 네트워크가 형성될 것으로 기대되며 시민 여러분의 많은 관심과 참여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충청=중부뉴스통신]김만식 기자  desk@jungbunews.com

<저작권자 © 중부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충청=중부뉴스통신]김만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