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대전
대전 중구, 아동학대 피해아동 보호에 나선다15일부터 전담팀 업무개시.아동보호체계 공공시스템 구축으로 아동이 행복한 중구 건설
  • [충청=중부뉴스통신]김만식 기자
  • 승인 2021.11.15 10:20
  • 댓글 0
   
▲ 대전 중구, 아동학대 피해아동 보호에 나선다
[충청=중부뉴스통신]김만식 기자 = 대전 중구는 아동학대 예방과 보호를 위한 아동보호전담팀을 15일부터 본격적인 운영한다고 밝혔다.

아동보호전담팀은 지난해 10월 아동복지법 등이 개정돼 아동학대 피해조사 업무 및 사후관리 업무가 아동보호전문기관에서 지자체로 이관됨에 따라 구성됐다.

이에 구는 전담공무원 3명, 전담요원 4명 배치 관련 공무원 및 전담요원의 사전교육 완료 통합적 의료서비스 제공을 위한 아동학대 전담의료기관 2곳 지정 학대 피해아동 보호를 위한 사례결정위원회 및 아동학대 대응 정보연계협의체 구성 상담실 설치 등 공공화 준비에 만전을 기했다.

앞으로 아동보호팀은 아동학대 조사와 피해아동 보호 및 사후관리 등을 직접 수행하고 전담의료기관과 경찰서 및 정보연계협의체 등과 네트워크를 형성하는 등 응급 아동의 신속한 보호를 위한 아동보호체계를 견고히 구축해 나갈 방침이다.

아동학대 관련 신고 등 자세한 사항은 중구청 여성가족과로 문의하면 된다.

박용갑 청장은“공공의 책임성과 전문성을 갖춘 아동보호체계를 구축해, 아동이 밝고 건강하게 성장하고 아동의 권익이 보호되는 행복한 중구가 되도록 아동보호업무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충청=중부뉴스통신]김만식 기자  desk@jungbunews.com

<저작권자 © 중부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충청=중부뉴스통신]김만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