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부산
동래구, 온천천에 휴식공간 마련
  • [부산·경남·울산=중부뉴스통신] 김석희 기자
  • 승인 2022.01.11 13:13
  • 댓글 0
   
▲ 동래구, 온천천에 휴식공간 마련
[부산·경남·울산=중부뉴스통신] 김석희 기자 = 부산 동래구는 온천천 카페거리 일원에 주민 휴식을 위한 관람형 스탠드 설치 공사를 최근 완료해 시민들로부터 큰 호응을 얻고 있다고 밝혔다.

사업대상지는 동래구 안락동 125번지 일원으로 구는 온천천 경사면을 활용, 1억5천3백만원의 사업비를 투입해 지난해 12월에 준공했다.

온천천은 도심 내 부산 시민들의 대표적인 휴식, 운동 공간으로 사랑을 받아왔다.

이번 관람형 스탠드 설치로 평소 온천천 방문객들의 휴식 공간제공은 물론이고 특히 봄철 벚꽃, 유채꽃 만개시기에 온천천 카페거리와 연계해 관광객들이 편히 머물면서 휴식을 취할 수 있는 “핫 플레이스”로 거듭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동래구 관계자는 “편안한 휴식 공간 제공으로 온천천 카페거리 상권 활성화와 코로나19로 잠정 중단된 열린 음악회 관람좌석으로도 활용도가 높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온천천이 코로나19에 지친 주민에게 휴식과 위안의 공간으로 정착될 수 있도록 더욱더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부산·경남·울산=중부뉴스통신] 김석희 기자  desk@jungbunews.com

<저작권자 © 중부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부산·경남·울산=중부뉴스통신] 김석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