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대구
“보건환경연구원이 풍성한 한가위 지킴이가 되겠습니다”도축단계에서 식탁까지 안전한 축산물 검사 지원
  • [대구=중부뉴스통신]손창섭 기자
  • 승인 2022.08.22 08:27
  • 댓글 0
   
▲ “보건환경연구원이 풍성한 한가위 지킴이가 되겠습니다”
[대구=중부뉴스통신]손창섭 기자 = 대구시 보건환경연구원은 축산물 소비가 급증할 것으로 예상되는 추석명절을 앞두고 시민들에게 안전하고 위생적인 축산물 공급을 위해 도축검사에서부터 유통 중인 축산물에 대해 안전성 검사를 강화한다.

축산물 소비가 증가하는 추석 명절을 앞두고 관내 도축장 2개소의 작업시간을 휴일까지 연장 운영하며 평소보다 2배 이상 증가할 것으로 예상되는 도축물량에 대해 검사를 강화하는 등 축산물 공급에 차질이 없도록 추진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또한, 이달 22일부터 추석 전까지 백화점, 대형마트, 정육점 등 제수용 축산물과 가공품에 대한 안전성 검사를 강화해, 명절기간 동안 변질되기 쉬운 식육과 가공품에 대해는 살모넬라 등 식중독균, 오염지표 미생물 및 성분규격 검사를 실시하고 명절 특수에 기승을 부리는 한우둔갑 판매에 대해서도 쇠고기 유전자 검사를 시행해 불법 유통을 차단할 예정이다.

고복실 대구시 보건환경연구원장은 “추석 명절 성수기 동안 도축 물량이 늘어나는 만큼 안전한 축산물 공급을 위해 도축장의 철저한 방역 및 위생관리와 함께 유통 축산물에 대한 안전성 검사 강화로 시민들이 안심하고 축산물을 구입해 섭취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대구=중부뉴스통신]손창섭 기자  desk@jungbunews.com

<저작권자 © 중부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대구=중부뉴스통신]손창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