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서울
문화공간이육사 지역예술가 초청전 ‘시목詩木, 어울리는 가지들’한용운, 이육사, 이태준, 전형필, 김환기, 조지훈 등 문화예술계 거목을 만날 수 있어
  • 중부뉴스통신
  • 승인 2023.05.31 07:16
  • 댓글 0
   
▲ 문화공간이육사 지역예술가 초청전 ‘시목詩木, 어울리는 가지들’
[중부뉴스통신] 성북구 ‘문화공간이육사’에서 성북에서 활동했던 근현대 문화예술인의 인물, 작품, 교류를 주제로 특별한 전시가 열린다.

지역예술가 이동재 작가를 초청해 ‘시목詩木, 어울리는 가지들’을 개최한다.

이동재 현대미술작가는 물감 대신 쌀, 콩, 팥, 크리스탈 등 작은 물체를 이용해 인물의 초상을 제작해 왔다.

이번 전시회에서 이육사를 포함한 한용운, 이태준, 전형필, 김환기, 조지훈 등 성북의 근현대 문화예술인들을 크리스탈 작품으로 만날 수 있다.

성북은 일제강점기부터 많은 문화예술인이 거주했던 문인촌으로 알려져 현재까지 문화예술도시의 명맥을 이어가고 있다.

전시에서는 근현대 문화예술인의 초상 외에도 김광섭, 백석, 이육사의 시를 새롭게 해석한 작품을 만날 수 있다.

또한 오는 6월 17일 성북문학탐방 프로그램을 운영해 ‘임시정부를 걷다 대한민국을 걷다’,‘동주, 걷다’의 저자 김태빈 한성여고 교사의 해설로 이번 전시를 더욱 깊이 이해하고 생생한 문학 체험의 장을 마련하고자 한다.

중부뉴스통신  desk@jungbunews.com

<저작권자 © 중부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중부뉴스통신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