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서울
강북구, 24시간 미래지향적 재난대응시스템 ‘재난안전상황실’ 본격 가동스마트시티 통합 플랫폼 구축…재난 인근 CCTV연계해 즉시대응
  • 중부뉴스통신
  • 승인 2023.06.02 09:23
  • 댓글 0
   
▲ 강북구, 24시간 미래지향적 재난대응시스템 ‘재난안전상황실’ 본격 가동
[중부뉴스통신] 강북구가 24시간 상시 비상대응체계를 확립하기 위해 ‘재난안전상황실’을 개편하고 재난안전대책본부와 재난안전상황실을 상시운영 할 수 있도록 기능을 강화해 지난 1일 운영을 시작했다.

새로 구축한 ‘재난안전상황실’은 국가재난관리시스템, 영상회의시스템, CCTV관제시스템, 재난안전통신망 등 고도화된 재난대응 시스템을 갖추고 있으며 전담 운영인력 6명을 채용해 24시간 상시 재난대응이 가능하도록 했다.

재난안전상황실은 평시에 재난징후포착 및 상시 모니터링을 실시하며 재난발생 시, 신속하게 재난 접수와 상황을 전파하고 재난현장과의 유기적인 협조와 상황공유를 통해 ‘강북구 재난대응 컨트롤타워’로서의 임무를 수행하게 된다.

또한, 스마트시티 통합 플랫폼을 구축해 재난 발생장소에서 가장 가까운 CCTV화면을 연계해 즉시 볼 수 있도록 함과 동시에, 이미지 센서 부착 등 IOT를 활용한 IOT 통합플랫폼을 함께 구축 연계해 실시간 확인과 대응이 이뤄질 수 있도록 기존의 시스템을 벗어나 인공지능 시대에 맞춰 새롭게 미래지향적 선진형 재난대응시스템을 마련 할 예정이다.

이순희 강북구청장은 “안전을 최우선으로 삼아 재난 예방과 초동 대응능력을 강화해 구민이 재난으로부터 안전한 안심도시 강북을 만드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중부뉴스통신  desk@jungbunews.com

<저작권자 © 중부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중부뉴스통신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