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2018평창동계올림픽
남·여 연예인 야구단, 평창올림픽 ‘패션크루·홍보서포터즈’로 위촉18일 오후 6시 5분, 기아타이거즈 VS 두산베어스 경기 전 개최
  • [중부뉴스통신]김만식 기자
  • 승인 2017.08.17 13:01
  • 댓글 0

2018 평창 동계올림픽대회 및 동계패럴림픽대회 조직위원회는 “오는 18일(금)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이희범 조직위원장이 남자 연예인 야구단인 ‘조마조마’와 여자 연예인 야구단 ‘고고스 프레밀리’를 ‘패션크루·홍보 서포터즈’로 위촉한다.”고 16일 밝혔다.

조마조마 야구단은 2003년에 창단한 연예계 대표 야구단으로 정보석(단장), 이문세, 이종원, 강성진, 임태경, 노현태, 이정용, 조성우 등이 활동하고 있고 최근 창단한 고고스 프레밀리팀은 정준하(단장), 길건, 안지현, 박기량, 남현희, 리사, 이민, 김정화 등이 참여하는 여성 야구단이다.

패션크루·홍보 서포터즈로 위촉되는 ‘조마조마’와 ‘고고스 프레밀리’팀은 앞으로 평창대회를 준비하는 패션크루를 응원·지원하고 대회 홍보를 위해 적극적으로 뛰게 될 예정이다.

위촉식은 잠실야구장을 홈구장으로 사용하는 두산베어스와 원정팀인 기아타이거즈 경기의 사전 행사로 진행, 오후 6시 5분부터 약 10분 간 잠실야구장 그라운드에서 열린다.

이희범 조직위원장이 현장의 야구팬들에게 인사말을 한데 이어, 남자 연예인 야구단(임태경, 노현태, 이정용)과 여자 연예인 야구단(정준하, 길건, 안지현) 대표들에게 대형 명함을 전달할 계획이다.

특히, 연예인 야구단은 이날 경기장을 찾은 팬들에게 평창대회 패션크루의 인사법인 ‘아리아리’를 활용한 댄스를 선보이는 깜짝 이벤트를 선보일 예정이다.

노현태(가수, 남자 야구단 수석코치)씨는 “평창올림픽을 전 국민에게 알리기 위해 ‘아리아리 춤’을 만들었다. 모두가 ‘아리아리 춤’을 추는 그 날까지 열심히 홍보 활동을 할 예정이다.”며 각오를 밝혔다.

조직위원장은 위촉식이 끝난 뒤 야구장 관람석을 돌며 대회 홍보물을 배부하면서 평창 동계올림픽과 패럴림픽 홍보 활동을 펼칠 계획이다.

이 위원장은 “올림픽은 참가 선수들 뿐 만 아니라 조직위 직원과 대회 지원요원, 자원봉사자 등 패션크루들이 즐거운 마음으로 참여하고 준비할 때 성공할 수 있다. 여기에 남·여 연예인 야구단원들이 함께 동참하면 어느 대회보다 신나고 활기찬 평창올림픽이 될 것”이라며 기대감을 나타냈다.

한편, ‘패션크루’는 평창 동계올림픽대회 및 동계패럴림픽대회의 슬로건인 Passon. Conneted(하나된 열정)의 Passion과 팀웍을 강조하는 Crew의 합성어로, 조직위 직원과 단기인력, 자원봉사자 등 총 87,000여 명의 대회운영인력을 일컫는 말이다.

[중부뉴스통신]김만식 기자  desk@jungbunews.com

<저작권자 © 중부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중부뉴스통신]김만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