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대구
여성가족부 장관 대구여성 일자리 관계자 간담회 참석 및 기업체 방문 현장 의견 청취대구여성일자리정책협의회 등과 간담회, 기업체 현장 라운딩
  • [대구=중부뉴스통신]손창섭 기자
  • 승인 2023.11.20 14:04
  • 댓글 0
   
▲ 대구광역시청사전경(사진=대구광역시)
[대구=중부뉴스통신]손창섭 기자 = 김현숙 여성가족부 장관은 11월 20일 대구광역시 수성구 ‘대구알파시티’를 방문해 지역 특화 여성인력개발을 위해 ‘대구여성일자리정책협의회’ 위원 등과 간담회를 갖고 대구지역 여성새로일하기센터와 연계해 청년여성을 채용한 기업을 방문해 현장 의견을 청취했다.

이날 김현숙 여성가족부 장관은 협의회 위원들과 간담회를 갖고 지역 내 여성인력 양성을 위한 민관 협력체계 운영 우수사례와 중앙부처 정책에서 고려가 필요한 사항 등에 대한 건의를 청취했다.

대구 수성알파시티는 대구경북경제자유구역으로 ’23. 6월 말 기준 입주기업은 172개사이며 종사자 4,000여명, 매출액 8,470억원으로 연평균 82.6% 정도 성장하고 있으며 여성가족부와 대구광역시가 운영하는 대구지역여성새로일하기센터와 입주 기업들이 적극적으로 소통하며 여성의 신산업 분야 진출이 활발히 이뤄지고 있는 곳이다.

현장 방문 기업은 ㈜한국알파시스템, ㈜컴퓨터메이트, ㈜메가젠 등 지역에서 높은 생산성을 발휘하고 있는 정보통신·바이오 기업이다.

특히 ㈜컴퓨터메이트와 ㈜한국알파시스템은 대구남부새일센터에서 고부가가치 직업교육훈련을 이수한 청년여성 및 경력단절여성을 채용해 고부가가치 첨단산업 진입을 지원하고 있는 모범사례이기도 하다.

아울러 대구시 여성일자리정책협의회는 코로나19로 국내 경기 침체 장기화에 따른 여성고용 위기 조기 극복과 일자리 미스매치 해소를 위해 일자리 현장경험 등 다양한 분야의 의견수렴을 통한 여성 적합 일자리 발굴과 양질의 일자리 창출 방안을 논의하기 위해 구성된 협의회로 일자리 유관기관과 연구기관, 새일센터 등 10개 기관이 참여하고 있다.

송기찬 대구광역시 청년여성교육국장은 “청년여성 및 경력단절여성들이 지역 내 핵심 산업 분야에 더 많이 진입할 수 있도록 고부가가치 직업교육훈련을 촘촘하게 준비해 ’24년도에는 지역 내 수요에 대응해 지역 청년이 머물고 타 지역 청년들까지 유입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말했다

[대구=중부뉴스통신]손창섭 기자  desk@jungbunews.com

<저작권자 © 중부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대구=중부뉴스통신]손창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