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서울
동작구, 사랑의 쌀 나눔 행사…취약계층에 지원서울환경지킴이에서 쌀 650포대 후원으로 따뜻한 마음 전달
  • 중부뉴스통신
  • 승인 2023.12.05 08:34
  • 댓글 0
   
▲ 동작구, 사랑의 쌀 나눔 행사…취약계층에 지원
[중부뉴스통신] 동작구는 지난 4일 동작구청 1층에서 환경단체 서울환경지킴이와 ‘2023년 제19회 사랑의 쌀 나눔’ 행사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에서 서울환경지킴이를 비롯한 한국농어촌공사, 한국토지주택공사 등의 기관과 단체회원들로부터 후원받은 쌀 650포가 동작구에 전달됐다.

또한, 자원봉사활동에 우수한 성과를 보인 환경유공자에 대한 표창 시상식도 진행됐다.

이날 기탁된 쌀은 지역 내 홀몸 어르신을 비롯한 어려운 이웃들에게 전달될 예정이다.

서울환경지킴이는 2004년 까치산 지킴이로 시작해 현재까지 지역 환경 정화 활동과 식목 행사를 꾸준히 해오며 매년 환경보전 봉사활동을 펼치고 있다.

이와 함께 어려운 이웃을 위한 쌀 나눔도 지속 실천하면서 2009년 서울시 봉사상 수상, 2011년 환경의 날 기념 대통령 표창을 수상하기도 했다.

한편 구는 내년 2월 14일까지 기부문화 확산을 위한 ‘희망온돌 따뜻한 겨울나기’ 모금 캠페인을 운영한다.

사랑의 저금통 모으기, 먹거리·겨울용품 나눔, 일일찻집 운영 등 따뜻함을 전하는 행사도 지역 곳곳에서 추진된다.

박일하 동작구청장은 “지역사회를 위해 온정을 베풀어 준 서울환경지킴이를 비롯한 여러 회원들께 감사하다”며 “한파 속에서도 모든 구민이 안전하게 연말연시를 보낼 수 있도록 아낌없이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중부뉴스통신  desk@jungbunews.com

<저작권자 © 중부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중부뉴스통신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