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경북
지역을 대표하는 브랜드 기업, 경북PRIDE기업 6개사 선정2023년 신규 선정된 6개사 지정서 수여
  • [중부뉴스통신]김만식 기자
  • 승인 2023.12.07 12:04
  • 댓글 0
   
▲ 경상북도청사전경(사진=경상북도)
[중부뉴스통신] 경상북도는 12월 7일 ‘2023년 경북프라이드기업’으로 선정된 6개사에 지정서를 수여했다.

올해 선정된 기업은 기술력, 지속성장을 위한 미래 대응전략, 재무 건전성, 지역기여도 등의 다양한 기업역량 평가에서 우수성을 인정받은 기업들로 6.3대 1의 치열한 경쟁을 뚫고 선정됐다.

신규로 선정된 6개사는 ㈜명산‘철강설비부품 제조’ ㈜새빗켐‘재활용 인산 및 전자케미칼 제조’ 주식회사 보근‘AR캐릭터카드 제조’ ㈜제이앤에스‘자동차용 EGR파이프 부품 제조’ ㈜코마테크놀로지‘공업용 사파이어와 세라믹 제품 제조’ ㈜크레진‘기능성컴파운드 제조’이다.

경북PRIDE기업은 2007년 10개사 선정을 시작으로 올해 선정된 6개사를 포함해 총 93개 기업이 선정되어 있다.

경상북도가 인증하는 지역 우수기업으로 자체 연구 개발 능력을 갖추고 국비 사업에도 적극 참여해 올 한해 10개사가 11건 52.8억원 규모의 국비 사업에 선정되어 과제를 진행하고 있다.

경북도에서는 경북PRIDE기업을 경북형 강소기업으로 육성하기 위해 혁신역량 강화, 홍보·네트워킹, 해외시장 스케일업 등 다양한 분야의 지원사업을 운영하고 있다.

또한 올해 경북도에서는 빠르게 변화하는 경영환경 변화 및 기업 수요에 맞춘 지원을 위해 사업을 개편해 기존에 진행하던 사업의 지원 규모를 늘리고 디지털 전환 및 신사업 추진 지원 등 신규 사업 추진, 코로나19로 인해 진행하지 못했던 해외판로 개척 등 해외 마케팅 지원사업을 재개해 경북PRIDE기업이 세계시장으로 진출할 수 있게 교두보를 마련했다.

이철우 경북도지사는 “대내외 경제 여건이 어려운 상황 속에서도 저력을 발휘해 정부 브랜드기업 선정에서도 독보적인 성과를 내고 있다”며 “경북도에서는 이와 같은 우수기업을 적극 지원해 경북프라이드 기업이 경북을 넘어 세계로 뻗어나가는 기업이 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중부뉴스통신]김만식 기자  desk@jungbunews.com

<저작권자 © 중부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중부뉴스통신]김만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