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인천
인천시 조기폐차 보조금 지원, 28일부터 접수올해부터 4등급 경유 차량 중 출고 당시 DPF 부착 차량까지 대상 확대
  • [인천=중부뉴스통신]김만식 기자
  • 승인 2024.02.23 08:31
  • 댓글 0
   
▲ 인천광역시청전경(사진=인천광역시)
[인천=중부뉴스통신]김만식 기자 = 인천광역시가 자동차 배출가스 감소 및 미세먼지 저감을 위한 조기폐차 보조금 지원사업을 추진한다.

2024년 사업 규모는 약 210억원으로 노후경유차 및 건설기계 약 6,100대에 대한 조기폐차 보조금을 지원할 계획이다.

조기폐차 보조금 지급 대상은 ▲배출가스 4·5등급 경유차량 ▲2009년 8월 31일 이전 배출허용기준을 적용받고 제작된 도로용 3종 건설기계 ▲2004년 이전 제작된 지게차 또는 굴착기다.

올해부터는 출고 당시 배출가스 저감장치가 부착된 4등급 경유차량까지 지원을 확대한다.

단, 정부 지원을 받아 DPF를 부착했거나 저공해 엔진으로 개조한 차량은 대상에서 제외된다.

지원 금액은 보험개발원이 산정한 분기별 차량 가액을 기준으로 차종 및 연식에 따라 차등 지급한다.

단 차량 소유자가 저소득층 혹은 소상공인인 경우 100만원, 배출가스 5등급 차량 중 DPF 장착 불가 차량 보유자인 경우 차종에 따라 60~100만원을 추가로 지급한다.

또한 조기폐차 후 저공해차량을 구매하면 추가보조금을 지급한다.

신청 기간은 2월 28일부터 예산 소진시까지이며 환경부 자동차 배출가스 종합전산시스템 홈페이지 회원가입 후 신청할 수 있다.

박성연 시 대기보전과장은 “조기폐차 보조금 지원을 통해 시민들이 맑고 쾌적한 환경에서 생활할 수 있는 대기환경을 조성해 나갈 계획이며 사업의 조기 종료가 예상되므로 지원을 희망한다면 조속히 신청하는 것이 유리할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인천=중부뉴스통신]김만식 기자  desk@jungbunews.com

<저작권자 © 중부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천=중부뉴스통신]김만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