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부산
올해 초등학교 입학 어린이 대상 '부기' 캐릭터 교통카드 2만 장 무료 배포
  • [부산·경남·울산=중부뉴스통신] 김석희 기자
  • 승인 2024.02.27 07:26
  • 댓글 0
   
▲ 올해 초등학교 입학 어린이 대상 '부기' 캐릭터 교통카드 2만 장 무료 배포
[부산·경남·울산=중부뉴스통신] 김석희 기자 = 부산시는 전국 특·광역시 최초로 '어린이 요금 전면 무료화'를 시행하고 있는 가운데, 올해 초등학교 입학 어린이를 대상으로 '부기' 캐릭터 교통카드 2만 장을 무료 배포한다고 밝혔다.

어린이가 무료로 대중교통을 이용하기 위해서는 교통카드를 이용해야 하며 현금으로 탑승할 경우 종전대로 요금을 지불해야 한다.

현금 이용 시 시내버스는 400원, 도시철도 1구간 700원, 2구간 800원, 마을버스는 300원이다.

올해 시역내 초등학교에 입학하는 1학년 어린이는 2만1천9백1명으로 어린이들의 대중교통 이용 생활화를 위해 초록우산 부산지역본부를 통해 부기 디자인의 교통카드를 배포한다.

시 교통카드 운영사인 ㈜마이비는 교통카드 2만 장을 자체 제작해 초록우산 부산지역본부에 기부했다.

어린이가 대중교통을 즐겁게 이용할 수 있도록 시 홍보 캐릭터인 '부기'를 교통카드 디자인에 활용했다.

본부는 각 초등학교의 신청을 받아 신청 학교에 한해 오는 3월 교통카드를 무료로 배포할 예정이다.

배부받은 교통카드는 가까운 편의점이나 스마트폰 앱에서 생년월일을 등록한 후 사용할 수 있다.

지원을 희망하는 초등학교는 온라인을 통해 신청할 수 있으며 신청 기한은 카드 소진 시까지다.

한편 시는 지난해 10월 6일 '어린이 요금 전면 무료화'를 시행한 이후 어린이 대중교통 통행량이 58퍼센트 증가했다고 밝혔다.

올해 1월 어린이 대중교통 통행량은 96만4천 통행으로 전년 동월 대비 58퍼센트로 큰 폭으로 증가했다.

수단별로는 시내버스 54퍼센트, 마을버스 54퍼센트, 도시철도는 77퍼센트가 증가한 수치다.

같은 기간 전체 대중교통 통행량은 9퍼센트 증가했다.

이는 시가 대중교통 수송분담률 향상을 위해 ‘부산형 대중교통 혁신방안’의 일환으로 시행한 '어린이요금 무료화'가 효과를 거두고 있는 것으로 분석된다.

정임수 시 교통국장은 “이번 어린이 교통카드 무료 배부를 통해 초등학교에 입학하는 어린이들이 즐거운 마음으로 대중교통을 이용할 수 있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며 “자라나는 세대가 더욱 친근하게 대중교통을 이용할 수 있도록 가정과 학교에서는 어린이의 대중교통 이용 습관 형성과 교육에 힘써 주실 것을 당부드린다”고 전했다.

[부산·경남·울산=중부뉴스통신] 김석희 기자  desk@jungbunews.com

<저작권자 © 중부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부산·경남·울산=중부뉴스통신] 김석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