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전남
목포시, 유관기관·운수업체·시 관련부서 노선 개편 합동 점검 회의 개최3월 4일부터 초·중·고·대학교 개학에 따른 불편 사항 점검
  • [광주·전남·전북=중부뉴스통신]문음미 기자
  • 승인 2024.02.29 10:58
  • 댓글 0
   
▲ 목포시, 유관기관·운수업체·시 관련부서 노선 개편 합동 점검 회의 개최
[광주·전남·전북=중부뉴스통신]문음미 기자 = 목포시가 다음달 4일 시내버스 노선개편 본격 시행에 앞서 유관기관, 운수업체, 시청 관련 실·과와 노선체계의 안정적인 정착을 위한 합동 회의를 지난 28일 개최했다.

목포시는 지난 26일부터 개편된 시내버스 노선을 시범적으로 운행하고 있다.

시범운행 기간 동안 시의 적극적이고 전방위적인 노선 안내와 홍보를 통해 시민불편 사항을 최소화하기 위해 노력했으나 다소 미흡하거나 보완되어야 할 사항에 대해 이날 집중 논의했다.

특히 다음달 4일 본격 시행과 함께 초·중·고·대학교가 개학하면서 학생들의 혼선이 예상됨에 따라, 시는 이를 선제적으로 대응하고 혼란을 예방하기 위해 유관기관과 힘을 합쳤다.

이상진 목포부시장 주재로 열린 이날 회의는 목포교육지원청과 코레일 광주본부 목포역, 목포 우체국, ㈜태원여객·유진운수 등 관계자들이 참여했으며 노선개편의 추진현황과 공유를 통해 홍보를 위한 협조사항을 전달했다.

또한, 경찰서 우체국 등의 협조로 각 기관 민원실 및 파출소, 우체국 등에 안내문을 비치하고 시민 홍보에 적극 동참해 줄 것을 요청했고 목포교육 지원청에는 등하교 노선을 모바일 학교소식지 ‘e알리미서비스’로 안내해 줄 것을 요청했다.

시 관련 부서와 동 행정복지센터 등을 통해 노인복지관, 경로당, 다중이용시설 등 홍보물 비치는 물론, 대면 맞춤형 안내 협조 및 VMS, SNS 등 보유매체를 활용해 홍보에 동참해주기를 당부했다.

이상진 목포부시장은“새롭게 개편된 시내버스 노선에 대해 시민들이 빠르게 체득할 수 있도록 시청 직원은 물론 유관기관의 도움이 절실하다”며 특히 운수종사자들에 대해 “시민들과 현장에서 직접 만나는 운수종사자들이 가장 중요한 역할을 담당한다 다소 힘들더라도 노선을 완벽히 숙지해 안전운행과 친절한 서비스를 제공해 주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시 관계자는 “개편 노선안이 빠르고 안정적으로 정착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대처하면서 최선의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개편 노선을 숙지해 이용하면서 더 이상 멈추지 않는 목포형 대중교통시스템을 완성할 수 있도록 많은 이해와 협조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한편 버스정보단말기내에 한글을 겸한 버스번호를 부여하면서 혼선이 있었으나 29일부터는 완전 복구되어 정상 작동되고 있다.

[광주·전남·전북=중부뉴스통신]문음미 기자  desk@jungbunews.com

<저작권자 © 중부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주·전남·전북=중부뉴스통신]문음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