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경남
산청군, 임신 사전건강관리 지원사업 실시냉동난자 사용 보조생식술도 지원
  • [부산·경남·울산=중부뉴스통신] 김석희 기자
  • 승인 2024.04.15 09:09
  • 댓글 0
   
▲ 산청군, 임신 사전건강관리 지원사업 실시
[부산·경남·울산=중부뉴스통신] 김석희 기자 = 산청군은 저출산 극복과 건강한 임신과 출산을 위해 임신 사전건강관리 지원사업을 실시한다고 15일 밝혔다.

이번 사업에서는 임신 준비 중인 부부에게 필수 가임력 검진비를 지원한다.

지원 금액은 여성 13만원, 부인과 초음파), 남성 5만원이다.

지원 금액 한도 내 진찰료 및 기타 검사비 지원도 가능하다.

지원 대상은 임신을 희망하는 부부 중 가임력 검사 희망자로 부부 중 여성이 가임기인 경우다.

단 경남도 난임 진단 검사비 지원, 인구보건복지협회 난임 진단 검사비 지원 등 유사한 사업과 동시 지원은 불가하다.

신청은 산청군보건의료원 방문이나 e보건소로 하면 된다.

산청군은 이번 사업과 함께 냉동난자 사용 보조생식술 지원사업을 처음으로 시행한다.

이 사업은 가임력 보존을 목적으로 냉동한 난자를 임신·출산을 위해 사용할 경우 보조생식술 비용 일부를 지원해 신속한 임신·출산을 돕기 위해 추진한다.

지원범위는 냉동난자 해동, 체외수정 신선배아 시술비로 회당 100만원이다.

대상은 냉동한 난자를 사용하는 임신·출산을 시도하는 부부로 사전 신청 없이 냉동난자 사용 보조생식 시술 완료 후 보건소를 방문해 사후 신청하면 된다.

단 사실혼 부부 또는 난임진단을 받은 경우 사전에 반드시 난임부부 시술비 지원을 신청해야 한다.

산청군은 이번 2개 사업 외에도 산모·신생아 건강관리 지원, 출산축하금 지원, 임산부 한방 택시 지원 등 저출산 극복과 건강한 임신과 출산을 위한 다양한 정책을 펼치고 있다.

[부산·경남·울산=중부뉴스통신] 김석희 기자  desk@jungbunews.com

<저작권자 © 중부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부산·경남·울산=중부뉴스통신] 김석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