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포토·영상 포토뉴스
음성군 공무원 태풍피해농가 농촌일손돕기 구슬땀복숭아과수원에서 낙과 과수 수거와 나뭇가지 치우기 봉사활동 전개
  • JBEN 중부뉴스
  • 승인 2012.09.03 09:50
  • 댓글 0
▲ 태풍피해를 입은 충도리 농가에서 음성군 건설교통과 직원이 낙과 과수 수거와 나뭇가지 치우기 봉사를 하고 있다.(사진제공=음성군)

음성군이 제15호 태풍 ‘볼라벤’과 제14호 태풍 ‘덴빈’으로 인해 큰 피해를 입은 농가를 찾아 농촌일손돕기에 적극 나서고 있는 가운데, 건설교통과 직원 15명이 3일 소이면 충도리 김세동 농가를 찾았다.

이날 직원들은 7,289㎡ 면적의 복숭아과수원에서 낙과 과수 수거와 나뭇가지 치우기 봉사활동을 전개했다.

이날 봉사활동에 참여한 최해룡 건설교통과장은 “제15호 태풍에 이어 제14호 태풍 덴빈이 연이어 음성지역에 큰 피해를 입혀 시름을 앓고 있어 농가들에게 힘과 용기를 주고자 일손돕기에 나섰다.”며 “앞으로도 농민들의 어려움을 함께 나누는 농촌봉사활동을 지속적으로 추진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직원들과 낙과 과수 수거를 함께한 김세동씨는 “추석을 앞두고 잇따른 태풍으로 일손이 부족해 걱정이 많았는데 직원들이 도움을 주어 한시름 덜었다.”며 고마운 마음을 전했다.

한편, 지난 31일엔 삼성면에서 삼성면, 행정과, 보건소 직원들이 배 과수원에서 낙과 수거 등 일손을 거들었다. 태풍으로 인한 피해농가의 일손돕기가 지속 추진되며 아름다운 모습으로 훈훈한 감동이 전해지고 있다.

JBEN 중부뉴스  webmaster@jbenews.com

<저작권자 © 중부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JBEN 중부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