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오피니언 溫故知新
(省心篇)憐兒어든 多與棒하고 憎兒어든 多與食하라
  • JBEN 중부뉴스
  • 승인 2013.04.29 07:59
  • 댓글 0

(성심편)연아어든 다여봉하고 증아어든 다여식하라.

(해설)아이를 사랑하거든 매를 많이 주고 아이를 미워하거든 먹는 것을 많이 주라.

JBEN 중부뉴스  webmaster@jbenews.com

<저작권자 © 중부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JBEN 중부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