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전북
조봉업 행정부지사, 특장차전문단지 현장 방문지속적인 관심과 지원을 통해 특장차산업을 전북 신성장동력원으로 육성해 전북 산업발전 기여할 것으로 기대
  • [광주·전남·전북=중부뉴스통신]문음미 기자
  • 승인 2022.01.21 13:27
  • 댓글 0
   
▲ 전라북도청
[광주·전남·전북=중부뉴스통신]문음미 기자 = 조봉업 전북도 행정부지사는 21일‘김제 백구 특장차전문단지’를 방문해 특장차산업 육성 추진현황을 점검하고 애로사항을 경청했다.

이날 방문은 조봉업 행정부지사를 포함해 김광수 김제 부시장, 이성수 자동차융합기술원장, 특장차전문단지 기업 대표 3명 등 10여명이 함께했다.

조봉업 행정부지사는 김제 백구 특장차전문단지 조성 현황에 대해 브리핑을 받고 특장차 자기인증센터 등을 시찰했다.

특장차전문단지는 특장차의 생산과 인증을 원스톱으로 해결할 수 있는 국내 유일의 네트워크 체계를 갖춘 단지로 전북 특장차 산업을 대표하는 곳이다.

이곳에는 25개 기업)이 집적화돼 특장차을 생산하고 있다.

또한, 단지 내 한국교통안전공단 자동차안전연구원이 운영하는 특장차 자기인증센터가 위치해, 기업의 비용·시간 절감에 기여하고 있다.

또 매년 자기인증 검사 수요가 증가하고 있어 활용도도 커지고 있다.

전북도와 김제시는 성공적인 제1특장차전문단지 조성 경험을 바탕으로 제2특장차전문단지를 구축해 특장차 산업이 국내를 넘어 세계로 뻗어갈 수 있는 기반을 다지는데 노력하고 있다.

제2특장차전문단지는 ’22년 6월 착공해 ’23년 완공을 목표로 하고 있다.

이미 32개 기업이 입주 의향서를 제출했으며 특장차기업 집적화에 따른 상승효과도 클 것으로 예상된다.

또한, 단지 내 특장차산업을 체계적으로 육성·지원하기 위한 종합 컨트롤 타워인 ‘특장차 종합지원센터’를 구축한다.

‘특장차 전문검사소’도 구축해 특장차의 튜닝 및 안전 검사를 지원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조봉업 행정부지사는“김제 백구 특장차전문단지를 통해 전북도가 특장차산업 메카로 발돋움하기 위한 계기가 마련됐다”며 “상용차에 기반을 둔 특장차 산업을 활성화함으로써 전북 상용차산업 도약에 크게 기여할 것이다”고 말했다.

[광주·전남·전북=중부뉴스통신]문음미 기자  desk@jungbunews.com

<저작권자 © 중부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주·전남·전북=중부뉴스통신]문음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