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전북
김제시, 외국인 우수인재 지역정착을 위한 업무협약 체결지역특화형 비자 시범사업 공모 참여로 산업체에 안정적 인력 공급과 지역 활력 기대
  • [광주·전남·전북=중부뉴스통신]문음미 기자
  • 승인 2022.08.10 15:12
  • 댓글 0
   
▲ 김제시청
[광주·전남·전북=중부뉴스통신]문음미 기자 = 지난 10일 전북도청 도지사실에서 법무부 공모사업인‘지역특화형 비자 시범사업’신청을 위해 전북도와 3개시군, 대학, 산업체가 함께하는 협업 시스템 구축을 위한‘외국인 우수인재 지역정착 업무협약식’을 가졌다.

이날 협약식에는 김관영 전라북도지사, 정성주 김제시장, 이학수 정읍시장, 하태욱 남원시부시장, 전북지역대학교 총장협의회 박진배 전주대학교총장, 최운서 전북뿌리산업연합회 사무총장 등이 참석해 협약서에 서명했다.

‘지역특화형 비자 시범사업’은 법무부가 지자체 인력 수요에 맞춰 외국인에게‘지역 특화형 거주 비자’를 발급해 저출산·고령화에 따른 인력난과 경제 활력 둔화를 겪고 있는 인구감소지역 지자체 상황을 개선토록 지원하는 사업이다.

사업에 선정된 외국인 근로자는 김제시의 추천을 통해 거주 비자를 받아 김제지역에 5년 이상 취업·거주할 수 있고 본국 가족 초청이 가능한 특전이 주어지게 되어 김제시는 외국 우수인력 영입이 용이하고 지역 기업에는 인력을 안정적으로 공급할 수 있어 경제활동 인구 확대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정성주 김제시장은 협약식에서 “취임 후 기업인과의 간담회에서 주로 화두가 되었던 것이 기업의 인력난이었다”며 “본 사업이 지역 기업의 인력난을 해결할 수 있는 돌파구로써 역할을 기대하고 있다”고 말하고 “더불어 우리 김제시는 이번 공모사업에 선정되어 사업이 시행되면 외국인 근로자가 빠른 시일내에 지역에 정착할 수 있도록 전북도와 협력해 적극적으로 대응해 가겠다”고 말했다.

[광주·전남·전북=중부뉴스통신]문음미 기자  desk@jungbunews.com

<저작권자 © 중부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주·전남·전북=중부뉴스통신]문음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