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충북
청주중앙여중, 선배들의 후배사랑이 9년째 장학금으로 이어져
  • [충북·세종=중부뉴스통신]김만식 기자
  • 승인 2018.02.13 20:15
  • 댓글 0

청주중앙여자중학교(교장 석인숙)는 13일 제38회 졸업식을 실시해 총 18,238명의 졸업생을 배출하며 2010년부터 9년째 졸업식마다 후배들에게 장학금을 지급해 온 선배들이 있어 눈길을 끌고 있다.

‘다울(다 함께 사는 우리)장학회’는 29회, 30회, 32회 졸업생 중 학생회 임원이나 선도부 10명이 뜻을 모아 후배 학생회 임원이나 선도부학생들의 졸업을 응원하는 차원에서 장학금을 주기 시작했고 지금은 가정형편이 어려운 학생들에게 지급하고 있어 아름다운 귀감이 되고 있다.

30회 졸업생 양은주님은 “모교를 사랑하고 후배를 아끼는 마음에서 다울장학회를 시작했다.”며 “처음 시작할 때는 고등학생이라 부모님께서 주신 용돈을 조금씩 모아서 했는데 이제는 어엿한 직장인이 되었고 또 작은 선행을 베풀고 오히려 더 큰 기쁨을 얻어가는 것 같아 보람을 느낀다.”고 말했다.

석인숙 교장은 “고등학생이었던 어린나이에 시작한 다울장학회가 1회로 그치지 않고 매년 꾸준히 이어져 온 게 정말 대견하고 자랑스럽다.”며 “다울장학회 선배들처럼 훌륭한 인성을 가진 선배들이 있어서 청주중앙여중의 미래는 밝고 앞으로 이곳에서 더 많은 인재들이 배출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전했다.

 

[충북·세종=중부뉴스통신]김만식 기자  desk@jungbunews.com

<저작권자 © 중부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충북·세종=중부뉴스통신]김만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