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강원
소방 인명구조헬기! 있어야 올림픽·패럴림픽 경기가 진행된다?
  • [강원=중부뉴스통신]김석희 기자
  • 승인 2018.03.13 16:47
  • 댓글 0
   
▲ 강원도
[중부뉴스통신]강원도소방본부는 소방헬기가 지난 올림픽에 이어 패럴림픽 기간에도 상공에서 24시간 선수단 등의 든든한 수호신 역할을 하고 있다고 밝혔다.

IOC, IPC, FIS(국제스키연맹)는 올림픽·패럴림픽 개최 요구 조건의 하나로 스키장(정선,알파인,용평)에 소방인명구조 헬기가 배치된 것을 확인하고 경기를 진행하고 있다.

일례로 지난 2월 21일 오후 1시 48분경 평창 보광스노우경기장에서 크로스 경기 중 캐나다 선수등 선수 3명이 낙상으로 심한 부상을 당해, 캐나다 선수는 응급조치 후, 중앙구조 본부 소속 소방헬기가 원주세브란스병원으로 이송했으며, 오스트리아와 프랑스선수는 응급조치 후 119구급차로 같은 병원으로 이송했다.

올림픽·패럴림픽기간 소방헬기는 2대 1일 10명(응급구조사 각2명 탑승)으로 구성해 강원소방 헬기(수호랑)는 정선알파인 경기장에, 중앙구조본부 헬기는 용평과, 보광스노우경기장 주변 임시격납고 배치·운영하고 있다 또한, 다수 선수 안전사고 대비 군(의무사령부)과 협조, 군헬기 1대를 중앙구조본부 헬기와 함께 배치했다.

한편, 반다비(2항공대 헬기)는 올림픽·패럴림픽 기간 삼척산불 진압은 물론, 춘천 등 도내 산불진압(7건) 및 예방순찰과 함께,인제·영월 실종자 수색, 화천 산악사고 구조 등 영동·영서지역의 상공 화재·구조·구급활동을 전개하고 있다.

[강원=중부뉴스통신]김석희 기자  desk@jungbunews.com

<저작권자 © 중부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원=중부뉴스통신]김석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