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경북
ICPP 2020 경주 유치 확정관련 학자와 전문가 30개국 700명 참가
  • 중부뉴스통신
  • 승인 2018.06.12 15:37
  • 댓글 0
   
▲ ICPP 2020 경주 유치 확정
[중부뉴스통신]경주화백컨벤션뷰로는 지난 7일 ‘제20차 국제 플라즈마 물리학 학술대회’를 경주로 유치하는데 성공했다고 밝혔다.

UNIST, NFRI와 공동으로 유치한 국제 프라즈마 물리학 학술대회는, 2년마다 개최되며 물리학자 및 관련연구기관 전문가 등 30개국 700명이 참석하는 세계대회다.

지난 4일부터 8일까지 캐나다 벤쿠버에서 개최된 제19차 국제 플라즈마 물리학 학술대회, IUPAP 이사회에서 차기 개최지가 경주로 최종 확정됐다.

플라즈마 물리학은 물리학 중 물질의 극한 상태를 연구하는 학문으로 자장을 이용한 KSTAR 장치와 고출력레이저를 이용한 태양과 별의 에너지 원천인 핵융합에너지 개발연구와 태양, 우주 및 지구 자장속의 플라즈마 현상을 연구하는 학문으로 일상생활과 관련된 많은 부분에 응용되는 저온 플라즈마를 비롯하여 다양한 플라즈마 물리의 기초연구 및 응용을 연구하는 분야다.

경주화백컨벤션뷰로는 제20차 국제 플라즈마 물리학 학술대회 유치를 위해 UNIST, NFRI와 유치단을 구성하고, 지난 6일 밴쿠버에서 경주의 유네스코 세계유산과 역사·유적지 등을 포함한 경주 컨벤션인프라 소개 프레젠테이션 실시 및 회의 개최기간 동안 경주 유치·홍보부스 운영을 통해 경주를 알리며 유치활동을 시행했다.

특히, 플라즈마 물리학의 세계적 석학 박현거 교수와 NFRI를 중심으로 한국이 플리즈마 물리학 연구 분야의 선진국임을 입증하는 중요한 기회가 되었으며, 아울러 경주는 국제회의 목적지로서의 가치를 높이 인정받았다.

올해 들어 경주는 국제회의 마케팅 전담기구인 경주화백컨벤션뷰로를 중심으로 ‘ISTU 2020 ’와 `IMID 2019’를 잇달아 유치하는 등 국제회의 유치마케팅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윤승현 경주화백컨벤션뷰로 사장은 “국제회의 유치를 위해 전 세계적으로 도시 간 치열한 경쟁을 벌이고 있으며 국제회의도시 경주도 최고의 개최지로 평가받고 있다.”라며, “지속적인 인프라 개선과 전략적 유치마케팅으로 국제회의 유치에 집중하겠다.”라고 말했다.

중부뉴스통신  desk@jungbunews.com

<저작권자 © 중부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중부뉴스통신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