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경남
함양군, 병곡지구 대구획경지정리사업 확정병곡 도천·송평·옥계·백전 경백리 등 4년간 49억원 투입, 130.5ha 농경지 영농환경 개선 기대
  • [부산·경남·울산=중부뉴스통신] 김석희 기자
  • 승인 2019.11.08 17:15
  • 댓글 0
   
▲ 함양군
[부산·경남·울산=중부뉴스통신] 김석희 기자 = 함양군은 병곡면과 백전면 일대 병곡지구 대구획경지정리사업의 사업비 49억원을 확보했다고 밝혔다.

군에 따르면 경지정리 시행지구 중 경작로 용·배수로 등 농업생산 기반시설이 협소하고 노후되어 영농에 불편을 겪고 있는 병곡지구 주민들의 어려움을 해소하고자 지속적인 정부 건의를 통해 사업비 확보에 성공했다.

병곡지구 대구획경지정리사업은 1990년 이전 경지정리이후 농기계 대형화, 기후 변화 등으로 인한 영농 불편을 해소하기 위해 추진하는 사업으로 병곡 도천·송평·옥계·백전 경백리 등이 대상이다.

이번 사업은 2020년부터 설계를 시작으로 4년간 총사업비 49억원을 투입해 농로 확포장, 용·배수로를 정비할 계획으로 사업이 완료되면 130.5ha의 농경지에 영농환경이 개선되어 농업생산성이 크게 향상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군 관계자는 “대구획경지정리사업을 지속적으로 추진해 영농에 불편을 겪고 있는 주민들의 어려움을 해소하고 농업생산성 증대를 통한 소득향상에 더욱 힘쓰겠다”고 말했다.

[부산·경남·울산=중부뉴스통신] 김석희 기자  desk@jungbunews.com

<저작권자 © 중부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부산·경남·울산=중부뉴스통신] 김석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