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경제
소재·부품·장비 기술이전에서 상용화까지 일괄 지원, 기술개발 과제 31개 선정기보의 기술평가시스템 연계, 토론식 대면평가, 국민평가단 평가 등 혁신적인 평가를 통해 사업성 높은 과제 선정
  • [경제=중부뉴스통신]정승원 기자
  • 승인 2020.08.24 12:29
  • 댓글 0
   
▲ Tech-Bridge의 정보연계 및 기능개요
[경제=중부뉴스통신]정승원 기자 = 중소벤처기업부는 대학·연구소의 소재·부품·장비 분야 핵심기술을 이전받은 중소기업에게 이전기술 후속 상용화 기술개발자금을 지원하는 ‘테크브릿지 활용 상용화 기술개발사업’ 지원과제를 1차로 31개 선정했다고 밝혔다.

이번에 선정된 기업은 향후 2년간 최대 8억원의 기술개발자금을 지원받게 된다.

선정된 기업에 기술을 이전하게 될 대학·연구소는 공동개발기관으로 선정 기업의 기술개발에 참여해 이전기술의 노하우를 전수하고 기술개발을 함께 하게 된다.

: 선정된 기업을 분야별로 보면 전기전자, 화학, 기계소재 순이며 공동개발기관으로는 12개 대학과 19개 연구소가 참여한다.

선정 기업 중 지투파워㈜는 특허 67건 등 전력 개폐장치 기술을 다수 보유하고 있는 기업으로 이번 사업을 통해 기술이전을 받게 됨에 따라 태양광 발전 분야, 에너지 저장장치 분야 등에서 신시장 창출이 기대된다.

파워반도체 핵심부품 중 하나인 ‘클립’을 국내에서 유일하게 생산하는 제엠제코㈜는 수입 의존도가 큰 국내 파워반도체 산업의 기술자립과 국산화에 기여하고 전기자동차, 로봇, 스마트 공장 분야 등 다양한 산업으로의 시장 확대도 예상된다.

이번 사업은 대외의존도가 높고 지원 시급성이 있는 소재·부품·장비분야 기술 공모과제 선정을 위해 지난 3월 1차 모집에 들어갔다.

중소기업기술정보진흥원과 기술보증기금의 협력을 통해 기술평가시스템 연계평가, 토론식 대면평가와 국민평가단 심사를 거쳐 사업화 역량이 높은 과제를 최종 선정했다.

국민평가단은 국민의 시각에서 합리적인 평가와 공정성을 높이기 위해 도입했으며 소재·부품·장비 분야 석·박사, 교수, 연구원 및 해당 분야에 관심과 식견을 가진 일반 국민 등 78명이 참여했다.

: 기술개발 자금지원 외에도 기술보증기금에서 운영 중인 지적재산권인수 보증 및 사업화 보증과 연계해 중소기업의 기술이전 부담을 완화하고 사업화 성공률을 높일 예정이다.

중기부 차정훈 창업벤처혁신실장은 “이 사업을 통해 공공기술의 이전과 이전된 기술의 활용 생태계 조성에 기여하고 소재·부품·장비 기술의 조기 국산화와 중소벤처기업의 기술경쟁력이 강화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경제=중부뉴스통신]정승원 기자  desk@jungbunews.com

<저작권자 © 중부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중부뉴스통신]정승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