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전남
곡성군, 이재민의 주거안정을 위한 임시주거용 조립주택 입주 시작
  • [광주·전남·전북=중부뉴스통신]문음미 기자
  • 승인 2020.09.22 16:37
  • 댓글 0
   
▲ 곡성군, 이재민의 주거안정을 위한 임시주거용 조립주택 입주 시작
[광주·전남·전북=중부뉴스통신]문음미 기자 = 곡성군은 지난 8월7일 ~8일 집중호우로 주택 파손 등의 피해를 본 이재민의 주거 안정을 위해 제작한 ‘임시주거용 조립주택’ 6개 동에 대해 9월 22일부터 순차적으로 입주를 시작한다고 밝혔다.

곡성군은 그동안 신속한 응급복구와 주거안정을 위한 자체 조사를 실시하고 특별재난지역 중앙합동조사반의 조사에도 적극 협조하는 등 지원책 마련의 근거가 될 정확한 피해 규모 산출에 노력해왔다.

또한, 행정안전부에서는 신속히 주민 입주가 가능하도록 재난복구계획 확정 전 지자체의 가용재원을 우선 투입해 진행될 수 있도록 사전 조치했고 이에 발맞춰 곡성군에서도 조립주택 설치사업 발주를 신속히 추진해, 사업과 동시에 가설건축물 신고 등 행정절차도 병행해 설치시기를 앞당겼다.

2억1000만원의 사업비가 투입된 임시 주거용 조립주택은 방, 주방, 화장실 등과 냉난방 시설을 갖췄으며 규모는 24㎡이다.

영농 등의 이유로 기존의 생활 터전에서 생활을 희망하는 이재민 6가구에게 제공해 24일 전까지 모두 입주할 예정이다.

이재민들은 새로운 보금자리가 마련될 때까지 임시주택에서 1년 동안 무상으로 거주할 수 있으며 희망할 경우 1년을 더 연장할 수 있다.

한편 행정안전부 김계조 재난안전관리본부장이 오산면 현장을 방문해 이재민을 위문했으며 함께 참석한 곡성군 오송귀 부군수는“행정안전부와 곡성군이 협업체계를 이뤄 삶의 터전을 잃은 이재민이 하루빨리 일상으로 복귀할 수 있도록 여건을 마련했다”며 “임시조립주택 입주 이재민의 불편 사항을 수시로 점검해 불편 최소화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광주·전남·전북=중부뉴스통신]문음미 기자  desk@jungbunews.com

<저작권자 © 중부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주·전남·전북=중부뉴스통신]문음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