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대구
‘잘’ 자기 위한 투자, ‘슬리포노믹스와 슬립테크’가 뜬다코로나19 블루발 불면증에 ‘꿀잠’ 용품 관심 높아져
  • [대구=중부뉴스통신]손창섭 기자
  • 승인 2021.03.05 14:25
  • 댓글 0
   
▲ 대구광역시청
[대구=중부뉴스통신]손창섭 기자 = 건강한 일상을 보내기 위한 첫 단추는 ‘잘 자는 것’이다.

‘수면의 질’은 다음날의 컨디션을 결정짓는 중요한 요인이 된다.

‘잠이 보약’이라는 말과, ‘꿀잠’이라는 표현까지 있을 만큼 수면은 면역기관과 호르몬 분비에 큰 영향을 미친다.

특히 일생의 3분의 1을 차지하는 수면이 부족할 경우, 감정 기복이 심해지고 피부 트러블이 생길 수도 있으며 알츠하이머병, 당뇨병과 같은 질병의 위험도 증가한다.

최근 수면산업은 슬립과 경제학을 합친 신조어가 나올 정도로 떠오르는 신산업 중 하나다.

‘슬리포노믹스’와 함께 정보통신, 사물인터넷, 빅데이터 등으로 수면 상태를 분석해 숙면을 취할 수 있도록 도움을 주는 기술인 ‘슬립테크’에 대한 관심도 함께 높아지고 있다.

2016년 경제협력개발기구 통계에서 OECD 국가의 평균 수면시간은 8시간 22분인 반면, 한국인의 하루 평균 수면시간은 7시간 41분으로 회원국 중 꼴찌를 기록했다.

수면시간 부족은 불면증으로 이어지기도 한다.

국민건강보험공단 자료를 분석한 결과, 불면증 진료를 받은 환자 수가 매년 증가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불면증 환자는 2019년 약 63만 5천명을 기록했으며 지난해에는 상반기에만 약 40만명이 불면증 진료를 받은 것으로 집계됐다.

이는 코로나19로 인한 스트레스 증가와 활동량 감소 등으로 수면장애 환자의 증가폭이 두드러졌기 때문이다.

수면은 양뿐만 아니라 질도 중요하다.

소득수준이 상승하고 건강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면서 수면의 질을 높이려는 관심이 커지고 있다.

특히 우리나라는 수면부족국가로 알려져 있기에 ‘슬리포노믹스’에 대한 관심이 더 클 수밖에 없다.

한국수면산업협회에 따르면 수면산업의 범위는 크게 ‘숙면 유도 기능성 침구류’, ‘숙면 기능 IT제품과 숙면 테라피’, ‘수면클리닉과 수면보조 의료기기’, ‘숙면 유도, 수면 개선 생활용품’ 등으로 분류할 수 있다.

여기에 더해 최근에는 첨단IT 기술들이 기존 수면 제품 및 산업에 접목되면서 ‘수면의 질’을 높여가고 있다.

매트리스에 내장된 수면센서가 사용자의 수면 상태를 감지하고 침대의 각도를 자동으로 조절해 주는 ‘스마트침대’, 피부노출 등을 통해 수면상태를 파악할 수 있는 ‘스마트 수면안대’, 사용자 호흡에 맞춰 깊은 수면을 유도하는 ‘수면로봇’ 등이 대표적인 슬립테크가 적용된 제품들이다.

수면의 질이 중요해지면서 관련 시장 역시 새로운 경제 카테고리로 떠오르고 있다.

시장조사기관 글로벌 마켓앤인사이트에 따르면 세계 수면산업 관련기기 시장은 2026년 약 320억 달러 규모에 달할 것으로 예상된다.

이처럼 수면산업이 새로운 부가가치를 창출할 산업으로 부상하면서 전문가들은 수면산업이 고부가가치의 미래 성장동력으로 발전하기 위해서는 정부 차원의 지원 정책과 수면산업 육성을 위한 인프라 구축, 그리고 공급자와 수요자간 정보교류가 활발하게 이뤄질 수 있는 마케팅플레이스가 필요하다고 강조한다.

대구시는 이러한 요구에 빠르게 대응하기 위해 지역 특성을 살린 침장산업의 세계화를 위해 ‘글로컬 대구침장 특화산업 육성 사업’을 추진하고 있으며 대구·경북지역 내 ‘침장 브랜드 마케팅’과 ‘지역 생산 인증 강화’를 통해 글로컬 침장 기업 육성의 일환으로 ‘2021 대한민국꿀잠페스타’를 개최할 예정이다.

새로운 경제 카테고리로 떠오르고 있는 수면산업의 트렌드를 한눈에 확인할 수 있는 ‘2021 대한민국꿀잠페스타’는 대구경북섬유산업연합회, 엑스코, 대구경북침구류협동조합, 한국패션산업연구원 등 지역 협·단체들이 참여한 가운데, 3월 26일부터 28일까지 3일간 개최된다.

대구·경북지역 수면산업을 집중 조망할 이번 전시회에는 이부자리, 기능성베개 등 침구류에서부터 생활용품, AI와 IoT가 접목된 스마트수면용품, 리빙·가구 등 ‘꿀잠’을 돕는 다양한 제품 및 기술들이 대거 출품될 예정이다.

정의관 대구시 경제국장은 “수면은 우리가 건강한 생활을 영위하는 데 매우 중요한 역할을 한다”며 “수면 건강의 중요성을 일깨워주는 동시에 침구, 가구, 의료 등 다양한 산업과 맞물려 있는 수면산업의 활성화와 국가경쟁력을 제고하기 위해 ‘대한민국꿀잠페스타’ 개최를 준비하게 됐다”고 말했다.

[대구=중부뉴스통신]손창섭 기자  desk@jungbunews.com

<저작권자 © 중부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대구=중부뉴스통신]손창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