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경남
양식 굴 대량 폐사에 따른 현장 방문재난지원금 신속 지원 건의
  • [부산·경남·울산=중부뉴스통신] 김석희 기자
  • 승인 2022.01.17 15:07
  • 댓글 0
   
▲ 거제시청
[부산·경남·울산=중부뉴스통신] 김석희 기자 = 거제시는는 2021년말 양식 굴 폐사가 발생한 해역을 지난 16일 다시 둘러보았다.

거제시의 굴 피해 규모는 75건에 피해면적은 99ha, 피해금액은 2,553백만원으로 집계 됐다.

이번 현장 방문에는 추운날씨에도 불구하고 변광용 거제시장 및 김정호 국회의원, 옥영문 거제시의회의장을 비롯한 경남도의원, 거제시의원, 백순환 더불어민주당 거제지역위원장, 굴수협조합장, 거제수협조합장 등이 동행했다.

거제시장 등 참석자들은 굴 폐사 피해를 입은 어업인들의 의견을 청취하고 성장 저하로 아직 채취하지 못한 어장을 둘러보며 폐사에 따른 피해 지원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했으며 어업인들은 만약 피해 지원이 된다면 어려움을 조금이나마 덜 수 있도록 빠른 시일 내 이루어졌으면 한다고 했다.

거제시는 국립수산과학원으로부터 피해원인이 영양염류 농도 부족에 따른 먹이부족과 일부 해역은 빈산소수괴 발생으로 폐사가 추정된다는 결과를 받고 17일 복구계획을 수립해 경남도에 제출했으며 해양수산부에서 최종 심의 후 어업재해로 인정된다면 어업인들이 따뜻한 명절을 지낼 수 있도록 설명절 전에 재난지원금 지급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했다.

[부산·경남·울산=중부뉴스통신] 김석희 기자  desk@jungbunews.com

<저작권자 © 중부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부산·경남·울산=중부뉴스통신] 김석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