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전북
정읍시, 설 연휴 기간 생활 쓰레기 꽉 잡는다설 연휴 기간 쓰레기 관리대책 수립·추진, 쓰레기 감량 동참 당부
  • [광주·전남·전북=중부뉴스통신]문음미 기자
  • 승인 2022.01.21 11:25
  • 댓글 0
   
▲ 정읍시청
[광주·전남·전북=중부뉴스통신]문음미 기자 = 정읍시가 설 연휴를 앞두고 ‘설 연휴 기간 생활 쓰레기 관리대책’ 수립·추진에 나섰다.

명절 전후와 연휴 기간 중 생활 쓰레기의 효율적인 수거로 고향을 찾는 귀성객에게 깨끗한 도시환경을 제공하고 쾌적한 명절 분위기를 조성한다는 취지다.

이에 따라 읍·면·동별 설맞이 환경정비 활동을 실시하고 곳곳에 방치된 쓰레기는 오는 28일까지 집중 수거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특히 연휴 기간 ‘주민 불편 신고센터’와 ‘특별기동 청소반’을 운영해 쓰레기 수거 지연 등으로 인한 시민 불편을 최소화할 방침이다.

연휴가 끝나는 3일에는 가동 인력과 장비를 투입해 적체된 쓰레기를 일제 수거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또한, 명절 선물 세트 등 과대포장으로 인한 환경오염, 자원 낭비를 방지하기 위해 대형마트 및 유통시설에서 판매되는 주류, 화장품류, 잡화류 등 기획상품 과대포장 단속을 펼쳐 위반사항에 대해서는 과태료를 부과할 예정이다.

설 연휴 기간 중 음식물쓰레기와 재활용품, 종량제 규격 봉투 등 가정에서 발생한 생활 쓰레기는 정상 수거된다.

단, 일요일인 1월 30일과 설 당일인 2월 1일은 휴무일로 쓰레기 배출 자제를 당부했다.

시 관계자는 “설 연휴 기간 쓰레기로 인한 생활 불편이 발생하지 않도록 최선을 다할 방침”이라며 “시민들께서도 필요한 만큼의 명절 음식을 마련하는 등 생활 쓰레기 감량에 적극적으로 동참해달라”고 당부했다.

[광주·전남·전북=중부뉴스통신]문음미 기자  desk@jungbunews.com

<저작권자 © 중부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주·전남·전북=중부뉴스통신]문음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