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대전
대전시, 추석맞이 농·특산물 및 지역상품 직거래장터 운영9월 7일부터 8일까지 시청 1층 로비. 시중가보다 10~20% 저렴
  • [충청=중부뉴스통신]김만식 기자
  • 승인 2022.09.05 08:15
  • 댓글 0
   
▲ 대전광역시청
[충청=중부뉴스통신]김만식 기자 = 대전시는 추석을 맞아 9월 7일부터 8일까지 시청 1층 로비에서‘우수 농·특산물 및 지역상품 직거래 큰장터’를 개장한다고 밝혔다.

이번 직거래 장터는 추석명절을 앞두고 시민들의 장바구니 물가 부담을 줄이고 농업인들에게는 직접 판매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마련됐으며 코로나로 인해 3년 만에 다시 개최하게 됐다.

직거래 장터에는 64개의 농가 및 업체가 참여하며 대전지역 및 충청권 인근 시군지역에서 생산되는 사과, 배, 버섯, 한과 등 우수 제수용품을 유통단계를 축소해 시중 가격보다 약 10~20% 이상 저렴한 가격에 판매한다.

또한, 사회적·마을기업 및 우수 중소기업 제품도 함께 전시·판매해 품목을 다양화하고 제품의 우수성을 함께 홍보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운영시간은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이며 기타 자세한 사항은 대전시 농생명정책과로 문의하면 된다.

대전시 관계자는 “추석 명절을 앞두고 지역 농업인들을 돕고 시민들이 믿을 수 있는 제품을 저렴한 가격에 구매할 수 있도록 이번 행사를 마련했다”며 시민들의 많은 이용을 당부했다.

[충청=중부뉴스통신]김만식 기자  desk@jungbunews.com

<저작권자 © 중부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충청=중부뉴스통신]김만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