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제주
제주-충북, 설맞이 취약계층 지역특산품 지원 교류제주도, 17일 충북 지역특산품 못난이 김치 도 취약계층 등에게 전달
  • [제주=중부뉴스통신]김만식 대표기자
  • 승인 2023.01.17 18:21
  • 댓글 0
   
▲ 제주-충북, 설맞이 취약계층 지역특산품 지원 교류
[제주=중부뉴스통신]김만식 대표기자 = 제주특별자치도와 충청북도가 설 명절을 앞두고 지역특산품을 활용한 취약계층 지원에 힘을 합쳤다.

지난해 12월 오영훈 지사가 고향사랑기부제 홍보를 위해 충북 단양 구인사를 방문했을 때 김영환 충북지사를 만나 지역특산품을 교류하면서 어려운 이웃을 함께 돕자는데 뜻을 모은 것을 계기로 이번 교류가 이뤄졌다.

이번에 제주도의 제주감귤 83박스와 충북의 못난이김치 100박스를 교류했다.

제주도는 17일 낮 12시 30분 제주시 화북동 소재 제주도 광역푸드뱅크 물류센터에서 충북에서 생산한 못난이김치 전달식을 개최했다.

이날 현장에는 오영훈 지사, 김두만 서귀포시자원봉사센터장, 고승화 광역푸드뱅크 회장을 비롯해 봉사자 등 20여명이 참석했다.

이날 전달된 김치는 서귀포시자원봉사센터 내 무료급식에 제공되고 도내 취약계층 76가구에도 지원될 예정이다.

한편 충청북도는 오는 18일 충북도청 본관 앞에서 충북지사, 충북푸드뱅크 임직원 및 수혜자 등이 참여한 가운데 제주감귤 83박스를 어려운 이웃에게 전달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제주=중부뉴스통신]김만식 대표기자  desk@jungbunews.com

<저작권자 © 중부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주=중부뉴스통신]김만식 대표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