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서울
부모야, 회현동이 응원해
  • 중부뉴스통신
  • 승인 2023.05.30 07:54
  • 댓글 0
   
▲ 부모야, 회현동이 응원해
[중부뉴스통신] 가정의 달 부모노릇 자식노릇 하느라 정작 본인은 챙길 여유가 없는 엄마들을 위한 특별한 행사가 열렸다.

지난 24일 저녁 서울 중구 회현동 주민센터에서는 초·중학생 학부모 40여명이‘부모야’에 참석해 자녀교육 정보를 얻고 힐링의 시간을 가졌다.

먼저 중구교육지원센터 진학컨설턴트가 자녀교육 노하우, 고등과정 전 준비사항 등을 알려주고 학습 지도에 대한 학부모의 질문에 답해줬다.

이어서 고대하던 ‘치유’의 시간. 정화예술대학교에서 재능기부로 지친 학부모들에게 네일아트를 선물했다.

육아와 살림으로 거칠어진 손가락에 응원의 컬러가 입혀진 순간 엄마들은 지친 일상을 잠시 내려놓을 수 있었다.

인근 신세계 백화점에서도 꽃다발을 기부해 행복을 전했다.

학부모들은 화사한 꽃을 받아들고 모처럼 웃음꽃을 피웠다.

‘부모야’는 회현동의 마을특화사업인 ‘회현동이 응원해’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지난 2월 ‘초등생활을 응원해’에 이은 두 번째 ‘응원전’이다.

주민자치위원회가 주관하고 관내 기업이 동참하는 온 마을의 ‘응원 소통’은 주민들로부터 큰 호응을 얻고 있다.

9월에는 어르신, 11월에는 수험생을 위한 자리가 이어질 예정이다.

김길성 중구청장은 “‘회현동이 응원해’ 프로젝트는 세대별로 꼭 필요한 생활, 교육에 관한 알짜 정보뿐만 아니라 지친 일상에 활력을 주는 치유의 시간까지 제공한다”며 “이처럼 유익한 마을 특화 사업 모델을 곳곳에 확산시키겠다”고 말했다.

중부뉴스통신  desk@jungbunews.com

<저작권자 © 중부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중부뉴스통신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