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요즘 농가에서는 ‘저탄소 인증’이 인기저탄소 농산물 인증사업 신규 농가 모집 15분 만에 마감
  • [사회=중부뉴스통신]김석희 기자
  • 승인 2024.03.28 12:45
  • 댓글 0
   
▲ 농림축산식품부(사진=PEDIEN)
[사회=중부뉴스통신]김석희 기자 = 농림축산식품부는 2024년 상반기 저탄소 농산물 인증 사업 신규 참여 농가 모집이 15분 만에 마감됐다고 밝혔다.

저탄소 농산물 인증은 친환경·농산물우수관리 인증을 취득한 농산물을 대상으로 저탄소 농업기술을 활용해 품목별 평균배출량보다 적게 배출한 경우 부여한다.

유통사의 환경·사회·투명 경영에 대한 사회적 요구가 강화되면서 저탄소 인증 농산물은 유통사에서 우선적으로 구매하는 경우가 많아지고 있어, 인증을 받고자 하는 농가도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있다.

이런 확산세 속에서 2023년 상반기에는 선착순 모집 1시간, 하반기에는 하루 만에 신규 농가 모집이 마감됐다.

농식품부는 현장 요구에 부응해 지난달 22일 전북도와 인증 농가 확대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2024년 상반기 모집은 지난 18일 선착순 모집을 시작한지 15분만에 마감됐으며 신청 서류 검증 및 보완을 거쳐 사업 참여 농가 1,486호가 선정됐다.

이들은 보고서 작성, 심사, 심의 등 인증취득에 소요되는 제반 비용을 지원받아 올해 8월 저탄소 인증 취득 여부가 확정될 예정이다.

박정훈 동물복지환경정책관은 “많은 농업인들이 농업분야 온실가스 감축을 위해 비료·농약·에너지 절감 등으로 저탄소 농산물 생산에 동참하고 있다”며 “국민 여러분도 환경과 지구, 우리 농업을 지킬 수 있는 저탄소 농산물 소비에 많은 관심을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사회=중부뉴스통신]김석희 기자  desk@jungbunews.com

<저작권자 © 중부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사회=중부뉴스통신]김석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