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인천
부평구, 불법카메라 설치 우려 업소 지도·점검 실시
  • [인천=중부뉴스통신]김만식 기자
  • 승인 2024.04.12 11:15
  • 댓글 0
   
▲ 부평구, 불법카메라 설치 우려 업소 지도·점검 실시
[인천=중부뉴스통신]김만식 기자 = 부평구는 15일부터 오는 26일까지 지역 내 숙박업소, 목욕장업소 등 총 199개소를 대상으로 불법카메라 설치 여부와 업종별 위생관리기준 준수 여부에 대해 지도·점검을 실시한다.

이번 점검은 최근 심각한 사회적 문제가 되고 있는 불법촬영 범죄 근절을 통한 구민들의 불안감 해소 및 건전한 위생문화 정착을 위해 계획됐다.

불법카메라의 경우 육안적발이 어려운 점을 감안해 전파탐지기와 렌즈탐지기 등 전문 탐지장비를 이용해 설치 여부를 점검하며 업종별 시설기준과 위생관리기준 준수 여부를 확인한다.

구 관계자는 “이번 지도·점검을 통해 공중위생업소 영업자의 자율적 준법의식을 고취시킬 것”이라며 “지역 내 공중위생업소 이용자 및 구민의 불안감이 해소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인천=중부뉴스통신]김만식 기자  desk@jungbunews.com

<저작권자 © 중부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천=중부뉴스통신]김만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