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인천
인천 중구 “대기오염 꼼짝마” 통합감시 CCTV 구축·운영북성동 공업지역 일대 대기오염 예방을 위한 통합감시 CCTV 구축. 22일부터 운영 개시
  • [인천=중부뉴스통신]김만식 기자
  • 승인 2024.04.18 11:09
  • 댓글 0
   
▲ 인천_중구청사전경(사진=중구)
[인천=중부뉴스통신]김만식 기자 = 인천시 중구는 북성동 지역의 대기오염 예방을 위한 ‘통합감시 CCTV’를 구축해 오는 22일부터 운영에 들어간다.

해당 CCTV는 환경오염물질 배출업소 12개 사가 위치한 북성동 공업지역 일대를 감시하게 되며 구청 환경보호과에 설치된 ‘환경종합상황실’에 실시간 상황이 표출된다.

구는 이번 대기오염 예방 통합감시 CCTV 관제로 오염 발생지역을 원거리에서 실시간으로 감시하고 오염원을 식별해 이상 징후가 발견된 사업장에 대해 점검 등 즉시 조치를 취한다는 계획이다.

현재 환경종합상황실은 중구 관내 비산먼지 발생사업장 17개소에 대한 감시와 더불어, 에어코리아 등과의 연동을 통해 대기질 정보를 확인하고 있다.

특히 이번 통합 CCTV 설치로 감시범위를 더욱 확대할 수 있게 됐다.

중구 관계자는 “대기오염감시 CCTV의 운영을 통해 대기오염물질 배출사업장에 경각심을 일깨워 대기오염을 예방하고 환경오염에 선제적으로 대응해 주민에게 쾌적한 정주 환경을 제공하겠다”며 “환경종합상황실 운영에 내실을 기해 더욱 안전하고 건강한 환경을 조성하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인천=중부뉴스통신]김만식 기자  desk@jungbunews.com

<저작권자 © 중부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천=중부뉴스통신]김만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