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인천
강화군, 윤도영 부군수 취임 100일 맞아인구소멸 위험지역 해소가 가장 시급한 군정과제
  • [인천=중부뉴스통신]김만식 기자
  • 승인 2024.04.18 15:54
  • 댓글 0
   
▲ 강화군, 윤도영 부군수 취임 100일 맞아
[인천=중부뉴스통신]김만식 기자 = 윤도영 강화군 부군수가 취임 100일을 맞았다.

지난 3월 고 유천호 군수의 갑작스런 별세로 군수 권한대행을 맡게 되면서 군정공백을 최소화하고 차질없는 사업추진을 위해 바쁜 일정을 소화하고 있다.

윤도영 권한대행은 취임 100일을 맞아, “갑작스러운 군수 궐위로 막중한 책임감을 느낀다.

보궐선거가 있는 10월까지 저를 비롯한 전 공직자는 군민과 한마음 한뜻으로 힘을 모아 희망찬 미래를 만들겠다는 동심공제의 마음으로 군민의 웃음이 넘치는 행복한 강화를 만드는 데 집중하겠다”고 밝혔다.

그동안 윤 권한대행은 위축된 지역경제를 살리기 위해 행정력을 총동원해 예산의 신속집행을 독려했고 그 결과 1분기 당초 목표액인 973억원보다 159억원을 초과한 총 1,132억원을 집행하는 성과를 거뒀다.

4월은 기초단체가 내년도 국비사업 예산수립을 완료해야 하는 중요한 시기이다.

윤 권한대행은 내년 국비확보의 가장 중요한 목표는 인구감소 위기 극복을 위한 양질의 일자리 확대 및 주거·복지 등 정주여건 개선 사업으로 전 부서가 관련한 신사업 발굴에 주력해 줄 것을 당부한 바 있다.

윤 권한대행은 “인천시 자치행정과장, 재정관리담당관을 역임한 만큼, 중앙정부와 인천시를 통해 강화군에 꼭 필요한 예산을 확보하는데 만전을 기하겠다”고 밝혔다.

[인천=중부뉴스통신]김만식 기자  desk@jungbunews.com

<저작권자 © 중부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천=중부뉴스통신]김만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