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경기
고양특례시, 취약계층 대상 ‘가스타이머 콕’설치2016년~2023년 1,753세대 설치.가스사고 예방 효과 있어
  • [중부뉴스통신]김만식 기자
  • 승인 2024.04.19 08:05
  • 댓글 0
   
▲ 고양특례시, 취약계층 대상 ‘가스타이머 콕’설치
[중부뉴스통신] 고양특례시는 가스사고 방지를 위해 취약계층 200가구를 대상으로 가스안전장치인 ‘가스타이머 콕’을 무료로 설치하는 사업을 추진한다고 19일 밝혔다.

‘가스타이머 콕’사업은 가스 안전관리 전문기관인 ‘한국가스안전공사 경기중부지사’와 업무협약을 체결해 설치하는 사업이다.

가스레인지 등의 과열을 방지하기 위해 설치하는 ‘가스타이머 콕’은 사용자가 설정한 시간이 되면 자동으로 가스밸브를 차단한다.

가스레인지 사용 중 깜박하고 끄지 않아 발생할 수 있는 화재사고를 효과적으로 예방할 수 있다.

지원 대상은 기초생활수급자 및 차상위계층 65세 이상 독거노인 및 고령자 가구, 장애인, 치매자이며 신청은 각 동 행정복지센터에서 할 수 있다.

시 관계자는 “2016년부터 2023년까지 1,753세대에 ‘가스타이머 콕'을 설치했으며 가스안전사고 예방에 큰 효과가 있었다”고 설명했다.

이어 "앞으로도 가스타이머 콕 보급 사업을 지속적으로 추진해 시민들의 소중한 생명과 재산을 보호하는 데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중부뉴스통신]김만식 기자  desk@jungbunews.com

<저작권자 © 중부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중부뉴스통신]김만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