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경남
한경호 도지사 권한대행, 사회적경제 민생현장 방문12일 함안군 소재 사회적 기업 ‘주식회사 좋은아침’ 방문
  • [부산·경남·울산=중부뉴스통신] 김석희 기자
  • 승인 2018.01.12 16:13
  • 댓글 0
   
▲ 경상남도청
[중부뉴스통신]한경호 도지사 권한대행은 12일 함안군 칠원읍 소재 사회적기업인 ‘주식회사 좋은아침’을 방문 하는 등 연초부터 사회적경제 민생현장 챙기기에 나섰다.

한 권한대행은 ‘주식회사 좋은아침’ 송현민 대표로부터 기업현황을 들을 후 더불어 생산시설을 둘러보고 기업운영에 대한 애로사항을 청취했다.

‘주식회사 좋은아침’은 2013년 예비사회적기업으로 지정됐으며, 2014년에는 사회적기업 인증을 받았다. 꾸준한 매출 증대로 지역의 일자리창출에 기여하고 있으며, 다문화지원센터 지원 등 지역사회공헌으로 사회적 목적을 실현하고 있는 건실한 우수 기업이다.

한경호 권한대행은 “우리 도는 올해 도내 사회적기업 육성을 위해 65억3,800만원의 예산을 편성했다”며, “경남사회적기업지원센터운영, 전문인력양성, 판로개척확대, 재정지원사업 등 다양한 사업을 추진해 사회적경제를 활성화 하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현재 도내에는 137개의 (예비)사회적기업(인증 84, 예비 53)이 활동하고 있으며, 지역사회의 일자리창출과 사회서비스 공헌으로 사회경제의 한 축으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부산·경남·울산=중부뉴스통신] 김석희 기자  desk@jungbunews.com

<저작권자 © 중부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부산·경남·울산=중부뉴스통신] 김석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