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강원
한복 인생샷 건지러 오죽한옥마을로 가자강릉 오죽한옥마을에서 반다비와 함께하는 문화행사 ‘패럴림픽 급제’ 개최
  • [강원=중부뉴스통신]김석희 기자
  • 승인 2018.03.13 16:48
  • 댓글 0
   
▲ 강릉시
[중부뉴스통신]강릉시는 2018 문화 패럴림픽의 강릉 프로그램으로 오는 16일부터 18일까지 오죽한옥마을에서 ‘반다비 패럴림픽 급제’행사를 마련한다.

‘반다비 패럴림픽 급제’는 한복입고 반다비와 사진 찍기, 어사화 만들기, 한지등 만들기 등 문화체험 행사와 강릉농악과 장애인 봉사단 ‘오리코러스’의 오카리나연주(16일 오전 11시) 등 문화공연, 강릉음식 홍보·체험 등으로 이뤄진다.

이번 행사에서는 9번 장원 급제한 율곡 이이 선생을 본떠 ‘구도장원 스탬프 랠리’에 참여할 수 있으며, 체험을 할 때마다 도장을 받아 3개 이상이면 급제, 9개를 모으면 장원 급제에 당선된다.

급제를 하게 되면 2018 강릉문화올림픽 한정판 엽서세트, 장원 급제를 하게 되면 선착순 50명에 한해 수호랑·반다비 가방걸이를 부상으로 받게 된다.

또한 행사 기간 동안 오죽한옥마을은 전통놀이의 공간으로 단장되고, 마을 곳곳에서 마님과 머슴, 선비와 아낙네, 엿장수 그리고 율곡 이이 등으로 분장한 배우들이 놀이에 함께 참여해 흥을 돋운다.

강릉시가 주최하고, (사)강릉농악보존회 주관으로 모든 행사는 무료로 진행되며, 보행 약자를 위해 마을 입구에 휠체어가 준비된다.

[강원=중부뉴스통신]김석희 기자  desk@jungbunews.com

<저작권자 © 중부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원=중부뉴스통신]김석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