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경북
동락관에서 '제4회 영호남상생예술교류전'열어경북·전남 대표작가 작품 400여 점 전시
  • [중부뉴스통신]김만식 기자
  • 승인 2018.06.12 15:21
  • 댓글 0
   
▲ 경상북도
[중부뉴스통신]경상북도는 오는 16일부터 30일까지 도청 동락관에서 경북, 전남 대표 예술작가 작품으로 구성된 '제4회 영호남 상생예술교류전'을 개최한다.

전시되는 작품은 동양화, 서양화는 물론 조각과 도자기, 서예 그리고 전통미술, 민화, 자수 등 8개 분야 400여점이 출품돼 영호남 예술세계를 감상할 수 있다.

이번 교류전은 영호남 예술인 교류를 통해 지역 간 문화예술이 상생발전하고 나아가 전국 예술인이 소통하고 화합하기 위해 개최되는 전시회로 경북도가 주최하고 한국미술협회 경상북도지회가 주관한다.

경북도는 시각예술 분야 교류를 시작으로 타 분야 작가들의 교류 추진, 여류작가 특별전을 개최하는 등 분야를 단계적으로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김병삼 경북도 문화관광체육국장은 “동서가 소통하고 화합하는데 문화예술이 앞장 설 것”이라면서 “바쁜 일상을 떠나 감성 충전의 시간을 갖고자 하는 모든 도민들이 '제4회 영호남 상생예술교류전'을 통해 영호남 예술의 향연을 경험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중부뉴스통신]김만식 기자  desk@jungbunews.com

<저작권자 © 중부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중부뉴스통신]김만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