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2018평창동계올림픽
평창 조직위, 한국과학기술연구원과 ‘도핑시료 분석’ 협약 체결공정한 대회 위한 ‘도핑관리프로그램 운영’ 적극 협력키로
  • [2018평창동계올림픽=특별취재팀]
  • 승인 2016.01.26 07:17
  • 댓글 0

한국과학기술연구원(KIST)이 2018 평창 동계올림픽과 테스트이벤트의 공정한 대회 운영을 위한 도핑시료 분석업무에 나선다.

2018 평창 동계올림픽 및 장애인동계올림픽대회 조직위원회(위원장 조양호)는 25일 “최신의 정교한 분석기법을 통한 금지약물 복용 선수 적발 등 깨끗하고 공정한 대회 도핑 관리프로그램 운영을 위해 이날 오전 서울 성북구 한국과학기술연구원에서 여형구 조직위 사무총장과 이병권 KIST 원장 등 양 기관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도핑시료분석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두 기관은 협약에 따라, 도핑시료분석 업무의 효율적인 추진과 세부적인 협의를 위해 실무협의회를 구성키로 했으며, KIST는 도핑관리프로그램과 관련한 대회 준비와 운영 등 업무협력을 위해 전담 직원과 도핑검사 물자 등을 적극 지원키로 했다.

KIST는 또, 국제올림픽위원회(IOC)와 세계반도핑기구(WADA), 조직위가 요구하는 최선 분석종류와 기법 도입에도 적극 노력키로 했으며, 조직위는 도핑 검사 배분계획을 수립하고 필요할 경우 KIST와 공유하기로 했다.

조직위 여형구 사무총장은 협약식 자리에서 “2018 평창 동계올림픽의 성공 개최를 위해 정교하고 과학적인 도핑관리프로그램을 투명하게 운영해 전 세계 선수들의 건강은 물론 공정한 경기환경을 제공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이병권 한국과학기술연구원장은 “올해는 KIST 설립 50주년이 되는 해로, 88서울올림픽에서 KIST 도핑콘트롤센터가 벤 존슨의 약물 복용을 검출해 낸 사례도 50년 역사에 기록되어 있다”며 “2018 평창 동계올림픽대회에서도 KIST의 축적된 기술력과 노하우를 통해 국가적 행사 진행에 차질이 없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1984년 설립된 KIST 도핑콘트롤센터는 WADA로부터 시료분석 인증을 받은 전 세계 34개밖에 없는 시험실 중 하나이며, 매년 WADA로부터 재공인을 받아 도핑금지약물 분석과 새로운 약물분석법에 대한 개발·연구를 수행해오고 있다.

[2018평창동계올림픽=특별취재팀]  desk@jungbunews.com

<저작권자 © 중부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2018평창동계올림픽=특별취재팀]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