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제주
중산간에 이은 제주 도심권 상수공급 안정화 박차강수량은 풍부해도 인구밀집 도심권에 대한 급수안정화 선제대응
  • [제주=중부뉴스통신]김만식 대표기자
  • 승인 2018.09.20 16:55
  • 댓글 0
   
▲ 제주특별자치도
[중부뉴스통신] 제주특별자치도 상하수도본부에서는 현재 제주도 지역에 일평균 46만4천톤의 생활용수를 공급하고 있고 또한 어승생저수지를 통하여 중산간 지역에 일평균 2만톤을 공급하고는 있으나 제주시 도심권 등 상수도 사용량이 많은 하절기와 성수기의 경우 상수도 공급에 차질을 우려하고 있다.

이에 제주특별자치도 상하수도본부에서는 중산간 지역에 대한 항구적인 급수난 해소를 위한 어승생 지역 지하수 개발, 마무리 등에 이어 제주시 도심권에 대해서도 금산수원지 재개발, 삼양수원지 고도화시설 준공 등 급수 안정화에 총력을 기울인다고 밝혔다.

중산간 지역의 급수난 해소 마무리를 위해 금년에 지하수 5공(3,250톤)을 추가 개발하고 기존 지하수 19공에 대해 정밀정비를 통해 가동을 최적화 시킴과 아울러 어승생 제1,2저수지(60만톤)를 만수위로 유지하여 운영하고 있다.

또한 오는 2019년 까지 대체 지하수 6공(5,400톤) 추가 개발 및 어승생 저수지 시설을 보수 보강 완료하여 중산간지역의 급수 문제를 항구적으로 해결하여 마무리할 계획이다.

인구밀집 도심권에 상수도 공급은 지난 2017년도 중산간 지역 제한급수 경험을 반면교사로 삼아, 비록 올해의 경우 작년에 비해 강수량이 풍부하고 지하수 수위의 지속 회복 등으로 상수도 생산 및 공급에는 전반적으로 우호적인 상황이지만, 지하수 이용을 대체하여 탄력적으로 상수도를 공급할 수 있는 삼양3수원 고도정수처리(1만5천톤)를 내년도 1월에 완전가동을

목표로 추진하고 있으며 또한 금산수원지를 활용한 지하수 개발(3공) 등 추가적인 식수원 개발사업에 더욱 박차를 가할 계획이다.

제주특별자치도 상하수도본부장은 오는 2019년도에 확보한 금산수원지 개발 등 124억원의 주요 국비사업을 추진하게 되면 중산간 지역과 더불어 도내 인구의 56%가 밀집된 제주시 도심권에 대한 가뭄 및 하절기 급수부족 우려 해소 등 상수공급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게 될 것이라고 밝혔다.

[제주=중부뉴스통신]김만식 대표기자  desk@jungbunews.com

<저작권자 © 중부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주=중부뉴스통신]김만식 대표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