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제주
블록체인 부동산종합공부시스템 본격 추진제주도-국토부, 지난 7일 실무자회의 갖고 주요내용·향후 계획 공유
  • [제주=중부뉴스통신]김만식 대표기자
  • 승인 2018.11.08 16:28
  • 댓글 0
   
▲ 블록체인 부동산종합공부시스템 본격 추진
[제주=중부뉴스통신]김만식 대표기자 = 제주특별자치도는 지난 7일 도청 백록홀에서 위·변조 없는 안전한 부동산 거래를 위해 블록체인 기술을 기반으로 한 부동산종합문서시스템을 제주도에 도입하기 위한 실무회의를 개최했다고 8일 밝혔다.

이번 실무회의에서는 국토부 사업수행단에서 부동산 블록체인 국내 동향, 블록체인 기술 시스템 도입 목적, 사업의 주요내용 및 추진경과, 향후계획 등 블록체인기반 부동산종합공부시스템에 관련된 내용을 설명했다.

또한, 사업 설명이 끝난 후 실무참석자간 향후 부동산종합공부시스템에 대한 질의가 이루어졌다.

시범 서비스는 올해 12월까지 시스템 안정화 작업을 거쳐 2019년 1월부터 제주도 내 11개 금융기관에 적용·운영된다.

2019년 1월부터 부동산종합문서시스템이 운영되는 제주도내 금융기관 현황 : 농협, 신한, 산업, 국민, KEB 하나, 씨티, 수협, 광주, 제주, 경남, SC은행국토교통부 공간정보·제도과장은 “제주도민이 불편이 없도록 사업 시스템 모니터링을 강화할 것”이라며 “시범사업에서 블록체인 활용 가능성을 검증 후 다양한 부동산 업무 콘텐츠 개발 및 전국단위로 확산 운영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제주특별자치도 노희섭 미래전략국장은“제주도 공공서비스 부문에서 블록체인 기술을 활용해 도민들의 편의를 증진시키는 첫 사례이며, 이번 기회를 계기로 블록체인 기술을 활용한 다양한 서비스가 나오기를 기대한다”면서 “사업 홍보 등 시범사업 기간 동안 필요한 모든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제주=중부뉴스통신]김만식 대표기자  desk@jungbunews.com

<저작권자 © 중부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주=중부뉴스통신]김만식 대표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