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대구
대구시, 동절기 대비 건설현장 207개소 일제 점검10개소 현장은 민간전문가 등과 함께 합동 점검
  • [대구=중부뉴스통신]손창섭 기자
  • 승인 2018.11.09 08:57
  • 댓글 0
   
▲ 건설공사장 점검현장 모습
[대구=중부뉴스통신]손창섭 기자 = 대구시는 재난 취약시기인 동절기를 대비하여 오는 12일부터 30일까지 207개소의 건설현장에 대하여 안전점검을 실시한다.

이번 동절기 건설현장 일제점검은 각종 안전사고 예방에 초점을 맞춰 점검을 실시한 후, 사고 위험이 높다고 인정되는 건설현장에 대해서는 동절기 대책기간 동안 지속적으로 관리할 예정이다.

주요 공정이 진행되고 있는 10개 현장은 민간전문가 등과 함께 합동점점을 실시하여 안전과 품질관리 여부 등을 확인하고, 197개 현장은 발주청이 대구시가 배포한 점검표를 활용하여 점검을 실시한다.

주요 점검항목은 ,동절기 대비 공사장 안전관리 실태 ,폭설·한파에 대비한 자재·장비 관리 상태 등 월동대책 ,동절기 콘크리트 타설에 따른 품질관리 ,화재예방을 위한 가연성자제 등 위험물 저장 관리 실태 ,공사장 주변 지반침하 및 지반붕괴 위험 등 점검을 통해 공사장 안전사고를 미연에 방지할 계획이다.

대구시 최삼룡 재난안전실장은 “최근 건설현장에서 안전조치 소홀로 인한 화재·붕괴 등 대형사고가 자주 발생하고 있어 예방적 차원의 사전 점검이 무엇보다 중요하다”면서 “이번 겨울의 폭설·한파 등 기상이변에 대비하여 제설 및 자재의 사전배치와 현장 비상근무 등 신속한 대응으로 시민불편 최소화 및 공사장 안전관리에 만전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대구=중부뉴스통신]손창섭 기자  desk@jungbunews.com

<저작권자 © 중부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대구=중부뉴스통신]손창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