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2018평창동계올림픽
이희범 위원장, 중국 베이징 조직위와 협력 모색‘평창동계올림픽과 한·중·일 협력’ 주제 기조연설 예정
  • [2018평창동계올림픽=중부뉴스통신]특별취재팀
  • 승인 2016.10.19 10:35
  • 댓글 0
▲ 이희범 위원장

2018 평창 동계올림픽대회 조직위원회와 2022 중국 베이징 동계올림픽 조직위가 양국의 올림픽 성공 개최를 위한 협력 방안을 논의한다.

조직위원회는 18일 “이희범 조직위원장이 오는 19일부터 20일까지 중국 베이징 국립컨벤션센터에서 개최되는 ‘2016 베이징 국제 동계스포츠박람회 및 회담’에 참가하기 위해 이날 출국했다”고 밝혔다.

이희범 위원장은 박람회 첫 날인 19일 오전, 궈진룽 2022 베이징동계올림픽 조직위원장을 비롯한 리우펑 중국 체육부 장관(베이징 조직위 집행위원장)과 면담을 갖고 한·중 조직위 간 협력 방안에 대한 의견을 주고받을 예정이다.

이 위원장은 이 자리에서 ▲한·중·일 올림픽조직위 협력 ▲운영상 경험 및 전문성 공유 ▲상업적·조달적 측면(스폰서 및 경기장 활용 등)의 기회 ▲참여활동 등에 대한 상호 협력 방안을 제시하고 베이징 조직위의 참여와 협조를 이끌어낼 계획이다.

특히, 이번 면담은 오는 11월 리우올림픽 디브리핑이 예정된 일본 도쿄에서 토마스 바흐 국제올림픽위원회(IOC) 위원장이 주재하는 한·중·일 조직위원장 회의 이전에 한·중 조직위원장 간의 만남이어서 관심을 모으고 있다.

이희범 위원장은 귀진룽 베이징 조직위원장과의 면담을 가진 뒤 회담 본회의에 참석, ‘평창 동계올림픽과 한·중·일 협력’을 주제로 한 기조연설을 통해 2018평창을 시작으로 동북아에서 연속적으로 개최되는 올림픽 성공을 위한 3국 조직위의 역할과 협력의 중요성을 강조할 예정이다.

한편, 이 위원장은 이에 앞서 2008 베이징올림픽 개·폐막식 무대미술 총감독과 2010 광저우 아시안게임 개·폐막식 운영총감독 등을 맡았던 짱호우양(강호양) 감독과도 면담을 가질 계획이다.

[2018평창동계올림픽=중부뉴스통신]특별취재팀  desk@jungbunews.com

<저작권자 © 중부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2018평창동계올림픽=중부뉴스통신]특별취재팀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