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라이프 사회/일반
남원시청,소통행정이죠
  • 정찬웅 기자
  • 승인 2019.10.11 19:26
  • 댓글 0

[중부뉴스통신 = 정찬웅 기자] 남원시가 하반기에도 오직 시민의, 시민에 의한, 시민을 위한, 대민서비스를 펼칠 계획이다. 남원시는 시민의 요구사항을 해결하기 위해 2차 추가경정예산인 19억을 확보하고 소규모숙원사업, 120봉사대 운영, 생활현장과 자전거 투어, 공동체 활성화 사업 등 친절 소통 행정을 확대 추진키로 했다고 11일 밝혔다.

그 일환으로 남원시민소통실은 23개 읍면동의 주민의견을 수렴, 나날이 차가워지는 날씨에 마을회관에 모여 생활하시는 주민과 어르신들 이용에 차질이 없도록 마을별 민간보조사업들과 소규모 주민숙원사업 등에 지원하기로 했다.

120봉사대 운영을 통해서도 급격한 날씨 변동에 취약한 독거노인과 소년소녀 가장 등을 위해 전기 가스 수도 등의 가사 생활 불편 민원 등을 살필 계획이다. 또한 생활현장과 자전거 투어팀을 확대 운영해 시민생활 불편 민원처리 및 도시환경 정비, 노면 응급보수, 주요 관광지 및 시설물 등을 적극 정비할 예정이다.

특히 공동체 지원과 활성화를 위해서는 오는 15일 제3회 시민사랑방 남원시장과 함께하는 정책대화 ‘다문화가족과 함께해요’를 남원예촌 사랑마루에서 개최, 시민소통행정을 실현할 계획이다.

이밖에 다음달 2일에는 ‘2019년 청년창업 한마당’을 남원 사랑의 광장에서 개최, 청년창업자 제품판매·전시, 공동체 활동 홍보, 민원마켓(일자리, 건강 등 상담)등의 프로그램을 운영함으로 청년 창업 지원 내용과 그간의 성과들을 알릴 계획이다. 한편 시민소통실 방문 민원과 열린신문고 각종 SNS로 접수된 다양한 시민의 의견에도 경청, 실무부서와 함께 시민의 고충을 신속히 해결할 수 있도록 처리할 예정이다.

김순기 시민소통실장은 “올 하반기에도 추진하는 업무에 누수가 없도록 최선을 다하고 전 직원들의 대민 행정 추진 시 마음가짐을 위한 친절 교육 또한 주2회 지속적으로 추진하는 등 시민을 위한 친절 소통 행정 추진에 앞으로도 만전을 기하겠다”고 밝혔다.

정찬웅 기자  desk@jungbunews.com

<저작권자 © 중부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찬웅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