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충북
충주시, 국가암검진 올해가 가기 전 꼭 받으세요2020년, 만 40세 이상 짝수년도 출생자 대상
  • [충청=중부뉴스통신]김만식 기자
  • 승인 2020.10.23 07:57
  • 댓글 0
   
▲ 충주시청
[충청=중부뉴스통신]김만식 기자 = 충주시는 암 조기 발견으로 치료율을 높이고 사망률을 줄이기 위해 국가암검진 홍보에 나섰다.

2020년 암 검진 대상자는 위암, 유방암의 경우 만 40세 이상, 자궁경부암은 만 20세 이상, 폐암은 만 54~74세 고위험군 대상 짝수년도 출생자이며 대장암은 만 50세 이상이면 매년, 간암은 만 40세 이상 고위험군을 대상으로 1년에 2회 검사를 받아야 한다.

수검률이 낮은 대장암의 경우 만 50세 이상은 매년 검진 대상임에도 불구하고 2년 주기로 잘못 알고 있어 검진을 놓치는 경우가 많다.

또한, 검사가 용이한 대장내시경 검사만 받고 분변검사를 받지 않아 대장암으로 진단받으면 지원을 받지 못하는 안타까운 사례가 종종 발생한다.

보건소 관계자는 “암 확진 시 국가 암 검진 수검 여부에 따라 암 환자 의료비 지원을 받을 수 있으며 미수검시에는 지원에서 제외돼 불이익을 받을 수 있다”며 국가 암 검진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아울러 “암을 극복하는 최선의 방법은 정기검진으로 조기에 암을 발견해 치료하는 것이므로 검진대상이신 시민들은 올해가 가기 전 꼭 검진을 놓치지 말고 꼭 받을 것”을 당부했다.

[충청=중부뉴스통신]김만식 기자  desk@jungbunews.com

<저작권자 © 중부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충청=중부뉴스통신]김만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