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경남
창원시, 코로나19 위기 극복 ‘사회적경제마켓’연다
  • [부산·경남·울산=중부뉴스통신] 김석희 기자
  • 승인 2020.10.23 09:43
  • 댓글 0
   
▲ 창원시, 코로나19 위기 극복 ‘사회적경제마켓’연다
[부산·경남·울산=중부뉴스통신] 김석희 기자 = 창원시는 오는 31일 성산아트홀 가로수길에서 코로나19 위기 극복과 사회적경제기업 제품 판매지원을 위한 ‘사회적경제마켓’을 연다.

창원시와 사회적경제지원센터가 주최하는 ‘사회적경제마켓’은 사회적경제기업의 판로확보와 매출 증대 지원, 기업 홍보, 사회적경제 대시민 홍보를 통해 사회적가치 실현과 공감대 확산, 바이소셜 캠페인 이벤트 추진을 위해 마련된다.

또한, 사회적경제기업이 참여하는 사회적경제장터로 다양한 상품과 먹거리 판매부터 시민 누구나 참여할 수 있는 체험 활동과 국악공연, 현악3중주, 버스킹공연, 마술공연 무형문화재 가곡이수자 공연 등이 펼쳐진다.

마켓은 사회적경제물품 판매와 홍보, 교육컨텐츠 체험과 사회적경제 홍보로 나눠 진행되며 사회적경제기업이 기획부터, 공연, 부스운영까지 직접 맡아 진행되고 사회적경제 알리기 북콘서트도 함께 진행될 예정이다.

사회적경제물품 판매와 홍보는 제과제빵, 떡, 마카롱, 생활소품, 악세사리, 마스크, 손소독제와 쌀, 귀리, 콩, 현미쌀, 참기름 등 우리농산물이 선보인다.

제품은 모두 포장돼 판매될 예정이며 행사현장에서 먹는 행위는 금지된다.

교육컨텐츠 체험은 다육 화분 만들기, 목공으로 생활소품 만들기, 마술체험, 올바른 책 읽어주기 체험, 치매예방콘텐츠 전시와 체험, 손소독제 만들기, 악기체험 등이며 사회적경제 홍보는 태양광에너지 전시와 홍보, 인쇄 광고 홍보부스 운영, 창원시사회적경제지원센터, 사회적경제보드게임 전시와 홍보, 방과후돌봄사업 홍보 등으로 진행된다.

마켓은 코로나19 감염 예방을 위해 철저한 생활속거리두기 지침을 준수하고 사전 행사장 방역과 행사장 진입로를 세 군데로 통제해 사전 발열 체크 후 스티커 부착한 시민만 입장 가능토록 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허성무 창원시장은 “사회적경제 마켓 운영으로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기업의 매출 증대와 홍보에 보탬이 되고 현장판매를 통해 시민들이 쉽게 사회적경제 기업제품을 접하고 이해도를 높이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며 “미래경제의 핵심 사업으로 발돋움하고 있는 사회적경제를 선도하는 도시조성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부산·경남·울산=중부뉴스통신] 김석희 기자  desk@jungbunews.com

<저작권자 © 중부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부산·경남·울산=중부뉴스통신] 김석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