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서울
태극마크 사관학교 성북구청 펜싱팀
  • 중부뉴스통신
  • 승인 2021.11.04 10:04
  • 댓글 0
   
▲ 태극마크 사관학교 성북구청 펜싱팀
[중부뉴스통신] 서울 성북구청 소속 정재규 선수와 임철우 선수가 ‘2021년 펜싱 국가대표선수 선발대회’에서 우수한 성적을 거두며 최종 국가대표에 선발돼 태극마크를 달게 됐다.

펜싱 국가대표는 ‘2021년 펜싱국가대표선수 선발대회’를 포함해 총 4개 국내대회의 개인전 성적 점수와 국제펜싱연맹 개인전 순위에 따른 접수를 합산해 총 48명이 선발된다.

선발된 국가대표는 11월 10일 진천 선수촌에 들어가 훈련을 진행할 예정이다.

성북구청 펜싱팀은 2003년 창단 이래 각종 국제대회와 전국대회에서 상위권으로 입상하며 성북구의 위상을 높이고 있다.

지난 10월 20~23일 전북 익산시 배산 실내체육관에서 열린 ‘2021년 펜싱국가대표 선수 선발대회’에서 성북구청 펜싱팀 임철우, 정재규 선수가 남자 플러레 개인전 3위를 기록했고 뒤이어 10월 26~28일 강원도 양구군 청춘체육관에서 열린 ‘제23회 한국 실업연맹 회장배 전국 남, 녀 펜싱 선수권대회’에서도 박준영 선수가 남자 플러레 개인전 1위, 임효준 선수가 남자 플러레 개인전 3위, 단체전에서도 3위를 기록하는 등 좋은 성적을 거뒀다.

이승로 성북구청장은 “코로나19로 어려운 여건 속에서도 훌륭한 결과를 달성한 선수들에게 감사의 인사를 전하며 45만 성북구민의 자부심과 응원을 발판삼아 앞으로는 국위선양에 힘써 달라”고 격려했다.

중부뉴스통신  desk@jungbunews.com

<저작권자 © 중부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중부뉴스통신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