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경제
경제동반자협정을 통한 개발·경제협력 방안 모색
  • [경제=중부뉴스통신]정승원 기자
  • 승인 2023.12.01 12:32
  • 댓글 0
   
▲ 산업통상자원부(사진=PEDIEN)
[경제=중부뉴스통신]정승원 기자 = 산업통상자원부는 1일 우리 정부가 추진하고 있는 경제동반자협정의 협상 전략을 마련하기 위해 국제통상학회와 공동으로 제4차 신FTA 전략포럼을 개최했다.

경제동반자협정이란 글로벌 통상연대 강화와 수출시장 확대, 핵심광물 등 공급망 강화를 위해 성장잠재력이 높은 신흥국가들과 폭넓은 협력에 초점을 맞춘 통상협정이다.

정부는 향후 10개국과 경제동반자협정을 추진할 계획을 마련했으며 이번 포럼에서는 첫 번째 경제동반자협정 추진 대상국인 몽골 및 조지아와의 개발·경제협력 방안을 모색했다.

송백훈 국제통상학회장은 “경제동반자협정은 상대국과 협력을 통한 공동 번영을 우선 추진한다는 점에서 기존 시장개방 중심의 자유무역협정과 차별화된다”며“핵심광물 보유국인 몽골, 유라시아의 전략적 요충지인 조지아와의 협상 과정에서 공급망 공조 강화뿐만 아니라 개발 및 경제협력 제고 방안도 집중 논의될 것으로 예상되는 만큼, 이를 면밀히 고려한 협상전략을 마련할 필요가 있다”고 강조했다.

정부는 조속한 성과 도출을 위해 12월 중순에는 몽골과 1차 공식 협상, 내년 1분기에는 조지아와 1차 공식 협상을 개최하는 등 속도감 있는 논의를 추진해 나갈 계획이다.

[경제=중부뉴스통신]정승원 기자  desk@jungbunews.com

<저작권자 © 중부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중부뉴스통신]정승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